tv 채널을 돌리다 우연히 보게 된 아내의 맛 프로그램에서 박명수 부인 이수민 씨가  만들었던 이색 김밥입니다. 일명 비빔면 삼겹살 김밥인데요. 따로 먹어도 맛있는 비빔면과 삼겹살을 김밥 재료로 넣을 생각을 어떻게 했을까요? 맛이 없을 수가 없는 꿀조합, 비빔면삼겹살김밥을 한번 만들어볼게요.

재료 : 팔도비빔면, 삼겹살, 쌈장, 오이 고추, 깻잎 또는 상추, 김밥용 김, 참기름, 소금은 생략 가능해요.

우선 냄비 하나를 올려서 비빔면 끓일 준비를 하세요.

물이 끓을 동안 삼겹살을 구워줄게요. 달궈진 후라이팬에 종이타월 하나 올리고 삼겹살을 앞뒤로 구워주면서 노릇노릇하게 익혀줄게요.

사진만 봐도 삼겹살 냄새가 나는 것 같아요. 잘 구운 삼겹살은 오돌뼈를 제거하여 주세요. 김밥채로 먹기 때문에 오돌뼈가 있으면 먹기 불편하겠죠.

물이 끓기 시작하면 비빔면의 면을 넣고 익혀주세요. 이때 너무 면이 퍼지면 특유의 꼬들한 식감을 느낄 수 없으니 시간을 엄수해주세요. 익힌 비빔면은 찬물에 얼른 깨끗이 헹궈주고 물기를 완전히 제거해주세요.

TIP
이때 얼음 2~3개를 넣으면 훨씬 탱글한 식감의 면을 맛볼 수 있어요.

비빔장과 면을 함께 넣고 오른손으로 비비고, 왼손으로 비벼서 맛있는 비빔면을 완성해요. 당장이라도 한 젓가락 크게 떠서 먹고 싶지만 오늘은 김밥에 양보하도록 할게요. 비빔면을 가위를 이용해 4번정도 잘라주세요. (김밥말 때 서로 엉겨 붙는 걸 방지해줘요.)

오이고추 하나를 준비해주세요. 매콤한 걸 좋아하는 분들은 일반 고추나 청양 고추를 넣어도 좋아요.반으로 갈라 고추 씨를 제거해주세요. 고추를 꼭지만 제거하고 통째로 넣는 분도 있지만 전 반 갈라서 넣는 게 크기도 적당하고 먹기도 수월했으니 참고하세요.

노릇하게 구워진 삼겹살에 칼집을 한 방향으로 내어주세요. 통째로 넣게 되면 삼겹살 크기 때문에
동그란 김밥 모양이 나오지 않고 김밥 싸기도 훨씬 힘들어요.

이제 김밥으로 싸기만 하면 완성이에요. 얼른 김밥용 김을 준비해 까끌한 면이 위로 오도록 놓아주세요. 잘 섞여진 비빔면 반 정도를 넣어주세요. 욕심부려 비빔면 하나 용량을 다 넣게 되면 김밥 옆구리가 터질 수 있습니다. 준비한 깻잎이나 상추의 꼭지를 떼고 2장 겹쳐서 올려주세요.

이제 주인공인 삼겹살이 올라가요. 김밥 마는 방향과 삼겹살 칼집 방향이 동일하게 놓고 말아야 잘 싸져요 쌈장은 약간만 넣어주세요. 많이 넣으면 짭기도 하지만 쌈장 맛 밖에 나지 않아요. 이제 고추를 올리고 돌돌 싸기만 하면 완성. 참 낯선 비주얼이죠?!

김밥을 말 때 삼겹살 부분까지 김밥용김 끝 부분을 가져와서 말아주세요. 김밥 소를 너무 많이 넣은 분들은 김밥용김 끝부분에 밥풀을 조금 묻혀서 돌돌 말면 잘 말아집니다.

칼로 조심스레 썰어주세요. 삼겹살을 길게 잘라주어도 좋을 거 같아요. 얼핏 보면 비빔면이 밥처럼 보여요. 말면서 삼겹살 더 구울걸 후회했답니다. 김밥 하나에 삼겹살을 충분히 넣어주세요. 아삭한 고추와 삼겹살에 비빔면까지! 정말 모양도 맛도 이색 김밥이에요.

한 번씩 입맛 없을 때나 삼겹살 먹은 다음 날 남은 삼겹살로 만들면 딱 좋을 김밥이에요. 비빔면 대신 불닭볶음면을 넣고 만드는 분들도 있었어요. 허나 매운 걸 잘 먹지 못하기에 비빔면했습니다. 먹으면서 역시 삼겹살엔 비빔면이지 싶었어요. 취향에 따라 김치나 계란말이를 넣어도 풍성한 김밥이 완성되니 궁금하신 분들은 꼭 도전해보세요. 이상 이 조합 찬성이요, 김밥으로 탄생한 비빔면삼겹살김밥이었습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