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들렌은 프랑스의 고급 간식이죠!
가성비를 자랑하는 편의점 신상으로
마들렌이 나왔다고 해서
재빨리 구매해왔어요.
가성비 낭낭한 맛일지 함께 보시죠!

CU 편의점에서 구매했어요.
가격은 3,300원이에요.
한 개에 1,100원이네요.

초코, 레몬, 레드벨벳 맛이 들어있어요.
알록달록한 게 참 곱네요.

영양 정보는 이렇습니다!

상자를 열자마자 초코 향이
제일 먼저 퍼져요!
레몬, 레드벨벳은 코를 박고 맡아야
향이 은은하게 나요.

가장 커 보이는 레드벨벳 맛의
무게는 35g, 길이는 9cm에요.
크게 두 입 정도 베어먹으면
없어질 크기에요(ㅎㅎ)

마들렌의 단면이에요.
가루가 되게 많이 떨어지니
침대에서는 절대 드시지 마셔요.

식감은 좋게 말하면 부드럽고
나쁘게 말하면 푸석푸석한 식감이에요.

자세히 보니, 마들렌 위에 코팅이 달라요!
초코, 레드벨벳은 화이트 초콜릿,
레몬 맛은 설탕 코팅이에요.
그냥 다 화이트 초콜릿으로 통일했음
좋았겠어요.
왜 굳이 레몬맛만 설탕 코팅..?
맛이 더 잘 어울리나요?
(이해 불가)

맛은 평범해요!
초코맛은 부드러운 초코빵을
화이트 초콜릿과 같이 먹는 맛이고요.

나머지 두 맛은..
좀 별로예요..
레몬 맛은 은은하게 나고
뒷맛이 약간 인위적인 맛이에요.
설탕 코팅 부분은 정말 달았어요.

레드 벨벳은 화이트 초콜릿과 같이 먹으면
초콜릿 맛이 진해서 맛있어요!
하지만 빨간색 빵 부분만 먹었을 땐
네 맛도 내 맛도 아닌
그렇다고 달지도 않은 오묘한 맛이에요.
여기서도 뒷맛이 약간 인위적인 맛이 났어요.

재구매 의사 : 없음.
별점 : ★★개 (그나마 초코 맛 때문에 2개)

패키지 포장이 그럴싸해서,
첫인상은 기대 만발이었는데요.
맛은 평범 그 자체에요.
게다가 레몬과 레드벨벳은..
한 번 먹어봤으니 만족해요!(^^)
여러분은 더 맛있는 디저트 드세요!

그럼 다음엔 더 맛있는
신상으로 찾아올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