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버거는 너무 맛있는 것 같아요! 주기적으로 먹어주지 않으면 자꾸자꾸 생각나죠.ㅎㅎ 오늘은 프랜차이즈 매장의 치즈 버거들을 준비해봤어요. 치즈처돌이들 다 모여모여!!

맥도날드, KFC, 버거킹 3곳을 다녀왔는데요. 그중에서도 맛과 비주얼 모두 걱정 없어 보이는, ‘맥치킨 모짜렐라‘ , ‘폴인크림치즈징거버거‘ ,’통모짜X 를 준비해 봤어요.

모두 버거 단품을 구매했고, 가격은 맥도날드 4,700원 < KFC 5,900 원 < 버거킹 8,900 원이에요.
세트도 아닌 단품인데 버거킹 8,900원 실화인가요ㅠ?

버거를 비교해 볼까요?

1. 맥도날드 – 맥치킨 모짜렐라 (4,700)

첫 번째는 맥치킨 모짜렐라에요. 맥도날드에서 가장 많이 사 먹었던 버거가 ‘상하이 스파이스 치킨버거’ 였는데요! 맥도날드의 치킨버거 기대가 됩니다! ㅎㅎ

다른 버거들보다 크기도 작고 무게 293g으로 가벼웠는데요.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하니까 넘어가 줄게요.ㅎㅎ 버거 사이로 언뜻 보이는 저것은?? 바로 치즈스틱이었어요. 치즈처돌이라서 치즈스틱 좋아하는 걸 어떻게 알고! ㅎㅎ 보기만 해도 흐뭇하네요.

버거 빵 부분을 열어봤어요! 양배추가 부실하게(;;) 들어있고 치즈스틱이 두 개 들어있어요. 정체불명의 빨간 소스도 뿌려져 있고 치킨 패티 밑에는 마요네즈가 뿌려져 있었어요. 아삭아삭한 양배추의 식감은 절대 기대할 수 없겠네요. 치킨 패티와 치즈스틱, 그리고 빨간 소스가 버거의 맛을 좌우할 것 같아요.

2. KFC 폴인크림치즈 징거버거 모짜렐라 (5,900)

다음은 폴인크림치즈 징거버거에요. 이름 한번 거창하네요. 외우기도 힘들었어요.ㅋㅋ 모짜렐라 치즈볼은 자주 먹어봤는데 크림치즈는.. 처음이에요! 과연 햄버거와 어울리면 어떤 맛일지..?? 상상이 안 가요.ㅎ

KFC답게 두툼한 치킨이 눈을 사로잡았어요! 치킨 패티가 너무 커서 밑에 있는 빵이 안보일지경ㄷㄷ 동그란 크림치즈 볼도 살포시 올라가있네요. 무게는 314g으로 맥도날드 버거보다 묵직했어요.

빵의 뚜껑을 열어보았어요! 크림치즈 볼이 2개 들어있는 줄 알았는데 총 3개가 들어있네요! 예상치 못한 개이득ㅎ3ㅎ 그런데 양배추 상태가 맥도날드 보다 더 안 좋네요.. ㅎ 이거 이거 아주 혼쭐나야겠어요. 그래도 크림치즈 볼은 아주 치즈로 가득 차 있어요. 치킨 패티도 튼실하네요. 밥심언니 허벅다리처럼..

3. 버거킹 – 통모짜X (8,900)

마지막으로 통모짜 X 에요. 평소에 버거킹 와퍼를 자주 사 먹었는데요! ‘X 시리즈’는 처음이에요. 게다가 통 모짜렐라 패티가 들어있어서 더욱더 기대가 되네요!

버거 크기도 제일 크고 무게도 373g으로 가장 무거워요! 비싼 가격 값을 하는 건가.. ㅎ 버거 밖으로 튀어나온 베이컨이 눈에 띄어요. 모짜렐라 치즈 패티도 고기 패티만큼 큼직하게 들어있네요!

와웅! 지금까지 버거 중에 양배추가 가장 실하게 들어있어요! 버거킹의 상징 양파와 토마토도 잘 큼직하게 들어있고요. 베이컨도 커다랗게 3조각이 들어있어요. 버거 비주얼로는 통모짜 X 가 1등!ㅎㅎ

에디터의 주관적인 총평

재구매 의사 : 없음
별점 : ★★☆☆☆

처음 한 입 먹고 난 후에 느꼈던 것은 치즈스틱 맛이 별로라는 것이에요.. 대용량으로 냉동해서 파는 치즈스틱 맛..? 또 찾아먹고 싶지 않았어요. 빨간색 소스는 ‘아라비아따’소스라는데요. 닭꼬치 소스처럼 달달하면서 매콤한 맛이 났어요. 더 달고 매콤한 칠리소스 같은? 근데 소스가 너무 조금 묻어있어서 치즈스틱의 느끼함은 잡아주지 못했어요.. 이건 매장 by 매장이겠죠? 치킨 패티는 바삭바삭해서 매력 있었어요. 하지만 버거가 전체적으로 따로 노는 것 같은 느낌적인 느낌..ㅎ;

재구매 의사 : 50% 있음.. 일 년에 두 번 정도?
별점 : ★★★☆☆

우선 크림치즈볼에서 달달한 맛이 강하게 났어요. 달콤한 크림치즈 볼이 햄버거와 어울릴까 걱정스러웠는데 진짜 안 어울리더라고요.. ㅎ 따로 먹으면 더 맛있을 것 같아요. 크림치즈를 싫어하는 분께는 비추! 굳이 버거에 넣었어야만 속이 시원했나..! 하지만 버거의 맛은 괜찮았어요. KFC의 징거버거 맛! 빵보다 더 큰 통 닭 가슴살 패티는 퍽퍽하지 않고 맛이 좋았어요. 마요네즈 베이스의 흰색 소스와 먹다 보면 더 매콤해지는 빨간 소스가 치킨 패티와 잘 어울렸어요.

재구매 의사 : 있음
별점 : ★★★★★

먼저 통모짜X는 버거킹의 일반 와퍼와는 다른 ‘스테이크 패티’를 사용했다고 해요. 맛의 차이점은 확연하게 나타나지 않았지만 다른 브랜드의 버거들보다 더 풍부한 맛과 식감을 선사해줬어요. 게다가 짭짤한 베이컨까지! 맛없없 조합이죠.ㅎㅎ 같이 들어있던 양배추와 양파, 토마토의 식감까지 식감 잔치가 열렸어요. 모짜렐라 패티는 100% 이탈리아산 자연치즈라는데요. 뜨겁게 데워서 먹으니 쭉~ 늘어나면서 고소한 맛이 매력 있었어요. 하지만 먹다 보면 금방금방 식어서 뚝뚝 끊기는 식감이에요. 빨간색 소스는 ‘디아블로 소스’라고 하는데요. 이름은 거창하고 무서웠지만 아주 못 먹을 정도로 맵지 않았어요. 달달 매콤한 맛? 이 소스가 모짜렐라 패티의 느끼함을 싹 잡아줘서 큰 버거 하나를 말끔히 다 먹을 수 있었어요.

두근두근 순위는?

1위 – 버거킹 통모짜X
2위 – KFC 폴인크림치즈징거버거
3위 – 맥도날드 맥치킨 모짜렐라
버거킹 통모짜X 승!

역시 비싼 가격 값을 하는 버거킹의 승리! 두툼하고 묵직한 버거를 하나 다 먹고 나니 세상 배불러졌어요. 든든한 한 끼 식사로 거뜬했어요. 또 생각날만한 맛이에요. 비싸니까 가끔가다가 또 사먹어야겠어요.ㅎㅎ

다음에 더 맛있는 음식으로 찾아올게요~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