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금만 비린맛나도 먹지못했던 제가
연어에 푹 빠져있었던 적이 있어요.
한창 연어가 인기여서 집근처에 연어무한리필집이
생겼는데 회전률이 좋아서그런지 너무싱싱하고 맛있었죠.

이사온 이후, 한번씩 생각날정도에요.
거기서 먹었던 롤이 특히 맛있었는데
캘리포니아롤보다 재료가 간단한데
먹어도먹어도 계속 당기는 맛이였어요.

그 맛살려 손맛따윈 필요없는 간단한 연어롤
만들어볼께요.

준비물
연어(마트나 백화점에서 쉽게 구매가능해요.)
크래미, 김밥용김, 밥, 참기름,
마요네즈, 맛소금, 설탕

없어도되는재료 : 칠리소스, 간장, 후추

우선 주인공인 연어를 준비해서 실온에 잠깐 놔두세요.
전 마트에서 4600원에 구매했어요.
슬라이스된 연어도 파니깐 연어촉감이
부담스러운 분들은 슬라이스구매 권해요.

크래미를 꺼내 길쭉길쭉하게
손으로 편하게 찢어주세요.
롤안에 들어갈꺼라 모양따윈 필요없어요.

고소한 마요네즈를 어른 수저기준 한번,
설탕도 똑같이 한번 넣고 숟가락으로 섞섞 해주세요.

크래미 5개당 마요네즈 한스푼

이건 생략하셔도되요.
롤위에 뿌리는 소스인데
전 소스없이 먹는게 더 맛있더라구요.

“마요네즈 어른수저기준 한스푼,
간장 어른수저기준 한스푼,
후추 3번 톡톡톡”

이제 롤과 함께할 밥을 준비해야겠죠?!
식초1/2스푼, 소금1/3스푼,
소금 한 꼬집, 참기름 한스푼
넣어서 밥에 양념해주세요.
밥에 양념이 잘 베도록 주걱으로 섞어주세요.

이제 김말이나 페이퍼롤을 깔아주세요.
집에 김말이없으면 사지말고
위생팩, 지퍼팩으로 해도되요.

김밥용김 한장을 꺼내서
김의 거친면이 위로 오도록 깔고,
그위에 밥을 골고루 펴주세요.
최대한 얋게 펴주는 게 뒤집을때 편해요.
밥의 양은 김밥김 하나당 밥 한 주먹정도.

밥을 펴준 부분이 뒤로가게 뒤집어 주세요.

손으로 꾹꾹 눌어주세요.

밑에 지퍼팩이나 페이퍼타올 깔아놔야
위생적이겠죠?!

김위에 아까만들어둔 크래미마요를
듬뿍듬뿍 올려주세요.

이제 김말이로 김밥싸듯이 돌돌돌 말아줘요.
더 꾹꾹 눌러도 안터지고 김이 찢어지지도않고
의외로 지퍼백이 좋아요.

꾹꾹눌러준 다음, 펴면 이렇게
누드김밥모양완성.

연어를 슬라이스해서 이제 롤과 합체만
시켜주면 끝이에요.
슬라이스한 연어를 살짝살짝 겹치게
지퍼백위에 올리고 누드김밥을 그 위에 올려줘요.

그리고 다시 돌돌돌 말면
이렇게 연어롤완성이에요.

이렇게 지퍼백에 잘말려진 연어롤을
바로 먹어도 좋치만
5분정도 냉장고안에 넣어서 밥과 연어가
잘 붙을수 있게 놔둬요.

소스좋아하시는 분들은 참고하세요!
아까 만들어둔 간장마요와 칠리소스를
일회용봉지에 넣어 한쪽 모서리를 이쑤시개로
콕 찔러 소스뿌려주면 되요.
근데 전 다 만들어놓았지만 뿌려먹지 않았어요.
그냥도 충분히 맛있으니깐요.

냉장고에서 꺼내서 잘라주면 끝
연어롤이 되게 어려워보이지만
사실 김밥보다 간단해요.

전 깔끔한 맛을 좋아해서
크래미마요만 넣었지만 취향에 따라
아보카도나 단무지, 오이를 더 첨가해도 좋아요.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