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스벅 진짜 열일하네요. 연휴 동안 쥐도 새도 모르게 또 신상이 출시되었어요! (내 연휴 돌려줘ㅠ…) 그런데 이상하게 소문이 안났더라구요. 여기저기 리뷰도 안올라오고요. 그래서 연휴가 끝나고 후다닥 구매해 먹어보았어요.

상상도 못했던 맛에 정말 깜짝 놀랐던 밥심언니! 어떤 맛이었을지 함께 보실까요?

출처-스타벅스 홈페이지

5월 1일에 피스타치오 크림 프라푸치노 & 더블 에스프레소 칩 프라푸치노 & 피치 레몬 블렌디드 & 초콜릿 블랙 콜드브루 4종이 출시되었는데요. 그중에서 가장 기대되었던 ‘피스타치오 크림 프라푸치노’를 먹어보았어요. 마치 젤라또를 먹는 듯한 크리미함과 고소함이 극에 달한 음료라는데.. 한 번 기대해볼게요.ㅎ

가격은 톨 사이즈 기준 6,300원! 삼각김밥이 무려 6개!

피스타치오 크림 프라푸치노 – 6,300원

홈페이지 사진과 꽤나 똑같은 비주얼에 깜짝 놀랐어요. 열량은 톨 사이즈 기준 355kcal! 녹차 프라푸치노 보다 살짝 연한 빛깔이에요. 아보카도 색깔!

음료 밑에 갈색, 녹색 시럽이 깔려있었어요. 아마도 모카 시럽과 피스타치오 시럽일 것 같네요! 저는 피스타치오 덕후까지는 아니지만 과자, 아이스크림 등 가리지 않고 다 잘 먹는데요. 스벅의 피스타치오 프라푸치노는 어떤 맛일까 굉장히 궁금했어요.+_+

휘핑크림을 가득 넣어주셨네요. 부디 크림과 음료가 잘 어울렸으면 좋겠네요.ㅎ..

섞기 전에 연둣빛 음료만 마셔보았어요. 일단 제가 생각했던 피스타치오 음료는 배스킨라빈스의 피스타치오 아이스크림 맛이었는데요. 이 피스타치오 프라푸치노는 전혀 다른 맛이었어요! 구운 견과류 피스타치오를 우유에 갈아먹는 맛이랄까요? 처음엔 콩 맛이 나서 ‘두유’를 먹고 있는 듯한 착각까지 들었어요.

그냥 연두색 음료만 마시니 약간 느끼한 맛이 없지 않아 있어서 바로 당장 섞어보았어요!

피스타치오 음료와 갈색 모카 시럽이 섞여서 갈색-녹색 그라데이숀~

섞고 난 뒤 음료의 색깔이에요. 보기 좋은 색깔은 아니죠..? ㅎ 빠르게 넘어가시죠.

시럽을 다 섞고 마신 첫 느낌은 ‘초코맛 두유’ 같다는 것이었어요. 첫맛은 두유, 중간 맛은 초코, 끝 맛은 견과류 피스타치오 향이 나네요.

피스타치오가 듬뿍 들어간 건지 고소한 맛이 매우 강했는데요. 좋게 말하면 고소하고, 나쁘게 말하면 너무 느끼했어요.ㅠ 모카 시럽이 섞여도 견과류의 기름진 느낌이 더 강해서 견과류를 우유에 갈아먹는 맛이 강하게 느껴졌어요.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재구매 의사 : 없음
별점 : ★★개 반

배스킨라빈스의 민트색 아이스크림 맛을 상상하고 먹으면 절대 안 되는 음료에요. (달콤 고소한 맛을 상상했다가 상반된 맛 때문에 놀란 1인..ㅎ)

고소한 견과류 피스타치오의 맛을 좋아하시면 정말 맛있게 드실 수 있을 것 같아요! 하지만 저처럼 달달한 아이스크림 맛을 상상하셨다면.. 이 제품은 패스하시는 게 좋을 것 같네요.

이전에 나온 아보카도 음료보다 별루구요. 개인적으로 녹차덕후인데 지금 책상위에서 녹아가고 있음에도 손이 잘 안가요.

다음에 더 맛있는
신상으로 돌아올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