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이 오면~ 눈부신 옥수수 우수수

안녕하세요~ 밥심이에요! 어느덧 2021년도 두 달 남짓 남았네요. 벌써 시간이 이렇게 흘렀다니… ʘ̥_ʘ 그래도 가을이 온다는 건 행복한 일이에요. 왜냐고요? 맛있는 구황작물의 시즌이니까요❛‿˂̵✧ 그중에서도 옥수수와 고구마를 빼놓을 수 없죠! 목 막히는 그 맛ㅎㅎ

딱 이 둘을 조합한 가을맞이 신상이 GS25에 나왔어요! 지난여름에는 여름 감자 샌드위치가 있었던걸 보아 계절마다 제철 샌드위치를 만들 예정인가 봐요. 가을 옥수수 샌드위치에서 신기했던 건 치즈도 들어갔다는 거예요٩( *˙0˙*)۶ 치즈와 옥수수, 고구마 조합은 처음 봐서 신선했어요. 아직 완연한 가을 날씨는 아니지만, 입맛이라도 먼저 가을을 맞아보고자 들고 왔어요 ㅎㅎ

제품 정보

고구마무스 맛과 크림치즈 맛 두 가지 맛이에요! 가격은 2400원으로 샌드위치 하나당 1200원이에요. 적당한 가격대네요.

옥수수가 정말 많은데요?! 많아서 뚜껑에 묻어 나올 정도예요. 콕콕콕 두껍게 박혀있는 게 입안 가득 펼쳐질 가을을 상상하게 만들어요 😀

가로 세로 11cm, 두께는 3cm에요. 그런데 빵이 정렬되어 있지 않아서 0.5cm 정도씩 차이가 있었어요.

총 무게는 195g으로 정량보다 5g 많았어요. 옥수수 5알 정도 더 들은 듯ㅋㅋㅋ 칼로리는 460kcal로 꽤 나가네요. 배고프고 시간이 없을 때 간편한 한 끼로 적당할 것 같아요.

제조에서 유통까지 이틀로 신선하게 관리되어요. 눈에 띄는 건 생분해성 용기라는 점! 요즘 이렇게 신경 쓰는 기업들이 늘어나서 좋아요⸜(ˊᗜˋ*)⸝♡

알알이 박혀있는 옥수수들♡ 위층은 마요네즈 친구들, 아래층은 고구마무스 친구들이 들어있어요. 층별로 자세히 살펴볼까요~?

먼저 마요네즈 층이에요. 다…당황하셨어요..? 음.. 옥수수가 사이가 굉장히 좋네요..ㅎㅎ 마요네즈 소스는 찐득했어요. 처음엔 마요네즈가 크림치즈 층인 줄 알았어요ꉂ(ˊᗜˋ*)。

고구마 층은 아주 옥수수 파티가 열렸어요. 고구마는 디테일 샷에 보이듯이 조금 되직한 질감이에요. 맛은 달콤하고 고구마 맛은 약했어요.

다음은 크림치즈 샌드위치에요ㅎㅎ 여기도 고구마에 들었던 마요네즈는 동일하게 있어요.

마요네즈 층부터 확인해 보니, 이번에도 끝 쪽에는 휑하네요(╥﹏╥) 빵이 수분을 흡수한 건지 여기 마요네즈도 엄청 꾸덕꾸덕해서 빵이 떨어질 정도였어요. 그릭요거트 같은 질감이랄까?

크림치즈는 예상과 달리 연하고 묽은 소스에요. 이렇게 살살 긁어도 후두두 떨어질 정도예요. 어떤 정도인지 감이 오시나요? 소스는 치즈 맛이 진하진 않았고, 고구마에 비해 단맛이 약했어요. 스위트콘 통조림이랑 맛이 똑같아요!

세가지 속 재료들의 질감을 비교해 봤어요’ڡ’४ 꾸덕꾸덕함은 마요네즈, 고구마 필링, 치즈 소스 순서로 꾸덕꾸덕했어요. 이렇게 보니 마요네즈가 얼마나 찐득한지 느껴지시죠?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babshim

재구매 의사 : 맛의 균형이 잡힌다면 있음 / ★★★개

고구마 필링의 달콤함이 딱 옥수수랑 잘 어울렸어요. 치즈도 촉촉하니 마요네즈랑 잘 어울리더라고요! 다만 아쉬운 건 빵이에요ㅠㅠ 빵이 수분감 없는 스펀지 재질이에요. 특히 재료가 빵 끝까지 채워져있지 않아서, 먹다 보면 빵만 남아요. 그러면 퍽퍽한 빵만 먹게 되는 사태가… 만약 마요네즈 소스가 끝까지 채워진다면 더 촉촉한 맛있는 샌드위치가 될 것 같아요 😀


@food_lover

재구매 의사 : 없음 / ★★개

옥수수의 존재감이 강력해서, 고구마와 치즈의 맛이 상대적으로 약했어요. 한입에 먹어도 따로 노는 맛이라 아쉬움이 커요… 특히 크림치즈는 묽어서 더 맛이 연했어요. 그래도 고구마의 달달함과 치즈의 짭짤함을 함께 구성한 건 신선하고 좋았어요!

Previous articleSNS에서 국수계의 명품이라 불린다는 이것의 정체
Next article스벅 직원들도 경악했다는 스타벅스 할로윈 신상 정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