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떡도
할매 입맛 시대!

여러분들은 호세권, 붕세권이신가요? 밥심은 붕세권이긴 한데 호세권은 아니라 약간의 섭섭함이 있어요..ㅠ 녹차 호떡 참 맛있는데 말이죠.. 그렇다고 못 먹고 있을 밥심이 아니죠! 없다면 만들라!!

마트에서 호떡 믹스를 사러 갔다가 처음 본 제품이 있어 가져와 봤어요ㅎㅎ 과연 어떤 제품일지 가이 보러 가실까요~?

제품 정보

짜란~ 바로 인절미 호떡 믹스입니다ㅎㅎ 콩고물이 들어있어 인절미처럼 묻혀먹는 호떡이라고 해요.

필요한 재료는 믹스와 식용유, 물이면 끝!

뒷면에는 자세한 조리 방법이 설명되어있었어요. 유통기한은 1년 정도 되는 것 같네요.

역시.. 밀가루와 설탕 시럽이 들어가 그런지 칼로리가 어마무시하죠..?

제품 구성은 호떡용 믹스, 이스트, 허니향 잼믹스, 인절미 콩고물로 총 4가지로 이루어져 있어요.

이스트는 호떡용 믹스 뒷면에 부착되어있는데, 접착력이 굉장히 강해서 뜯기 조금 힘들더라고요ㅠㅠ

먼저 40~50℃의 물을 준비하라고 하는데.. 밥심은 온도계가 없어서 그냥 전자레인지에 30초 정도 돌린 물을 사용했어요. 손에 대보았을 때 뜨뜻한 정도?

다음은 주걱이나 휘퍼를 이용해 덩어리 지는 이스트가 없도록 잘 풀어주세요.

골고루 풀렸다면 호떡 믹스 투하~!

5~10분 정도 반죽을 해주라고 나와있어 밥심도 5분 정도 열심히 섞어주었어요.

그렇게 하면 쫀쫀한 호떡 반죽이 완성됩니다ㅎㅎ

속(?)을 채우기 전에 잼 믹스를 사용하기 편하게 그릇에 담아 놓았는데요. 일반 호떡 잼의 경우 계피향이 나는데 이 믹스는 이름처럼 꿀 향만 올라왔어요.

콩고물이랑 잘 어울리도록 계피를 뺀 것 같아요.

반죽을 한 덩이 떼어 내어 손에 넓게 펴준 후 잼 믹스를 올려주세요. 이때 손에는 식용유를 조금 발라주셔야 반죽이 달라붙지 않아요.

호떡 기다리며 봐오던 사장님의 손기술을 떠올리며 야무지게 오므려 봅니다ㅎㅎ

밥심은 2개 정도 치즈를 넣어 치즈 호떡도 만들었어요. 요즘 이게 또 핫하더라고요ㅎㅎ

구워줄 땐 오므린 부분이 밑으로 가도록 먼저 구워 줄 거예요!

기름을 넉넉히 두르고 본격적으로 호떡을 굽습니다ㅎㅎ

밑면에 색이 나면 뒤집어 꾸욱 눌러준 후 마저 구워주세요.

노릇한 호떡 완성! 비주얼 정말 길에서 파는 호떡이랑 똑같지 않나요?ㅎㅎ

콩고물을 찍어먹어도 좋고, 아예 버무려 드셔도 좋을 것 같아요! 원하시는 방식으로 선택하시면 되겠습니다.

하나 골라 반을 갈라보았는데요. 반죽과 시럽을 최대한 동일하게 나눠 놓은 후 진행했음에도 불구하고, 시럽 양이 좀 먹어 보였어요. 다음에 만들 때는 집에 있는 설탕을 조금 더 섞어 시럽 양을 늘리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재구매 의사 : 있음, 생각보다 만드는 재미도 쏠쏠해요!
별점 ★★★개 반

잼 믹스 양이 조금 더 많으면 좋겠지만, 콩고물 양이 굉장히 넉넉해서 봐주기로 했습니다ㅎㅎ 사 먹는 것도 간편하고 좋지만 사먹는 것보다 가격도 저렴하고, 만들어 먹는 재미도 있어서 호세권 아닌 밥심은 종종 간식으로 사 올 것 같아요.

콩고물에 묻혀 먹으니 달달, 고소한 맛이bb 잼 믹스를 기존과 다르게 계피를 뺀 부분의 신의 한 수가 아니었나 싶네요ㅎㅎ

Previous articleKFC가 드디어 정신차리고 ‘이것’ 개선해 출시했다는 신상 정체
Next article소문안난게 신기하다, 뒤늦게 출시해 200만잔 돌파했다는 ‘이것’
안녕하세요! 편의점 전문 에디터 밥심이에요. 편의점의 트랜디한 신상과 함께 꿀조합 레시피를 탐구하고 편의점 브랜드의 동일 제품군들의 맛차이를 꼼꼼하게 비교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