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는
언제 출시하나 했다!

예전에는 배라에서만 볼 수 있었다면
요즘엔 어느 카페를 가도
다 있다는 호불호 논란 1등의 정체!
바로, 민트초코입니다ㅎㅎ

많은 카페들에서 민초 음료를
출시하는 동안
스타벅스는 잠잠했었는데,
이번에 드디어 출시를 했더라고요!

과연 스타벅스 표 민트초코는
어떤 맛일지~
같이 보러 가실까요?

밥심처럼 궁금하신 분들이 많은지
처음 방문했을 땐 솔드아웃이라
다음날 재방문해서 먹어볼 수 있었어요!

제품 정보

가격은 톨 사이즈 기준으로
6,100원이며,
블렌디드 음료라
아이스만 가능해요!

초콜릿이 마블처럼 섞여있길래
바닥을 살펴보았는데요.
역시나 초코시럽이 깔려있더라고요.

위에는 휘핑크림과
청크 초콜릿이 뿌려져 있습니다.

크림과 초콜릿 두 가지 모두
많이 달지는 않았어요.

섞기 전에 음료를 한 번 마셔보니
배스킨라빈스 민트초코의
민트 향이랑 강도가 비슷했어요.
단맛은 조금 덜 한 정도?

이제 크림과, 초코시럽을 섞어서
먹어보도록 할게요ㅎㅎ

우선, 색상은 섞고 나니깐
민트 색은 사라지고
그냥 초콜릿 색상으로 변했어요.

아무래도 차가운 음료라
초코시럽이 잘 섞이지 않을 것 같았는데,
확인해보니 굉장히 잘 섞이더라고요.

그래서 그런지 맛은
민트의 시원함이 많이 옅어지고
초코맛 하고 크림의 부드러운 맛이
조금 더 강해졌어요.

섞기 전 음료가 많이 달지 않아서
섞고 난 후의 당도가 밥심에겐
딱 맞았습니다!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babshim
재구매 의사 : 있음 / ★★★개 반

민초단인 밥심은 너무 맛있었어요!

당도도 적당하고 휘핑크림이 들어가서
살짝 부드러운 맛이 있는 게 더 맛있더라고요.

조금 아쉬운 점이라면 민트맛이
조금 더 강해도 괜찮았을 것 같아요ㅎㅎ

@food_lover
재구매 의사 : 없음 / ★★

밥심님과는 반대로 반민초단이라
크게 당기지는 않는 맛이었어요.

생각보다 민트맛이 강하게 나지는 않아서
거부감이 강하지는 않았지만
재구매 하지는 않을 것 같아요.

초코칩이 큰것과 자잘한 것
두가지로 섞여있어서 씹는 맛은 좋았습니다.

Previous article부산가면 꼭 먹는다, 4인분을 18900원에 출시한 지역명물 정체
Next article무리수였나? 5200원인데 먹어도 배고프다는 에그드랍 신상 근황
안녕하세요! 편의점 전문 에디터 밥심이에요. 편의점의 트랜디한 신상과 함께 꿀조합 레시피를 탐구하고 편의점 브랜드의 동일 제품군들의 맛차이를 꼼꼼하게 비교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