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 수치 폭발 주의

파리바게트는 시즌마다 OO페어 제품들을 출시하는데요. 이번엔 2020 초코 페어로 돌아왔습니다! 얼마나 극강의 달달함으로 무장하고 왔을지 같이 살펴보실까요?

초코 페어 제품은 매장마다 판매 메뉴가 다르더라고요. 그래서 며칠이 지나고 나서야 구매할 수 있었어요. 이번에 신상은 모두 6가지 종류였는데요. 다 사기에는 무리라서 뭐가 젤 맛있는지 직원분께 여쭤보았어요.

추천해주신 세 가지 제품과 밥심이 맛이 궁금해서 같이 고른 한 가지까지 총 네 가지 가져왔어요. ❣╰(⸝⸝⸝´꒳`⸝⸝⸝)╯❣

① 쇼콜라 깜빠뉴

제일 먼저 등장한 쇼콜라 깜빠뉴가 추천 메뉴가 아닌 밥심이 궁금해서 구매한 빵이에요ㅎㅎ

지름은 12.5cm 일반 베이커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깜빠뉴 크기 같아요.

무게는 128g으로 오늘 구매한 제품 중 가장 묵직한 무게를 자랑하고 있어요ㅎㅎ

안에는 초코칩과 오렌지 필이 콕콕 박혀있어요. 안에 하얗게 보이는 게 무엇인가 했는데 화이트 캐러멜이라고 하네요! 하지만 맛은 크게 안 났어요ㅋㅋ

특히, 오렌지 필은 따로 떼어먹어 보았을 때 희한하게 짠맛이 강하게 느껴졌어요. 많이 달지 않고 담백하긴 하지만 아무래도 초코가 들어가 식사용으로는 어울리지 않을 것 같아요. (먹어보니 왜 추천 안 했는지 알것 같았…다는)

★★개 반
굉장히 애매한 맛의 빵이었던 것 같아요. 식사대용이라고 하기엔 달고.. 디저트라고 하기엔 담백한? 초코맛도 오렌지 필의 향도 전부 약하게 나는 편이라 아쉬웠어요.

② 초코퐁당 뺑오쇼콜라

초코퐁당 뺑오쇼콜라는 이전에 출시되었던 빵에 초코 코팅만 추가되었다고 해요. 예전에 핫했던 아우어 베이커리의 더티 초코가 생각나는 비주얼이네요!

길이가 12cm로 작지는 않은 크기예요.

초코 코팅이 꽤 두껍게 되어있어 보여 무게가 좀 나갈 줄 알았으나 의외로 90g 정도로 생각보다 가벼웠어요.

빵 결이 굉장히 잘 살아있어 촉촉할 줄 알았는데 조금 뻣뻣한 식감이었어요. 양쪽 끝부분에 초콜릿이 스틱처럼 들어가 있어요.

이 빵은 그냥 먹기보다는 전자레인지에 살짝 돌려먹으면 맛있을 것 같은 느낌?

참고로 위에 뿌려진 파우더와 초코 코팅이 굉장히 잘 떨어져서 꼭 밑에 뭔가를 받치고 드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
코팅된 초코의 맛은 나쁘지 않았으나 빵이 뻣뻣한 식감이 조금 아쉬웠어요. 그래도 초코 코팅도 고르게 되어있고 안에도 스틱처럼 들어있어 달달하게 먹기는 괜찮을 것 같아요.

③ 베리베리 초코크라상

보자마자 우와 소리가 나왔던 비주얼베리베리 초코 크라상! 밥심이 가장 기대한 메뉴예요ㅎㅎ

길이는 대략 17cm에요. 초코 코팅만 되어있는 게 아니라 쿠키도 콕콕 박혀있어서 굉장히 먹음직스러워 보여요.

무게는 114g으로 확실히 묵직하네요!

크~~ 안에는 블루베리잼이 그득그득! 초코 토핑도 꽤 두껍게 올라가 있어서 좋았어요. 너무 달아서 느끼할 수 있는데 블루베리 잼이 새콤하게 잡아줘서 제일 물리지 않게 먹을 수 있을 것 같아요.

★★★★
빵만 뜯어먹었을 땐 뺑오쇼콜라처럼 뻣뻣한 느낌이었으나, 안에 잼이 들어있어 전체적으로 먹었을 때는 뻣뻣한 느낌 없이 괜찮았어요. 위에 뿌려진 초콜릿 쿠키 토핑이 신의 한 수ㅎㅎ

④ 사르르 초코타르트

크기는 작지만 가격은 결코 작지 않은 타르트들! 마지막은 초코 필링이 들어간 사르르 초코 타르트입니다ㅎㅎ

윗면 기준으로 재어보았을 때 약 8cm 일반적인 에그타르트를 생각하면 아주 살짝 큰 것 같아요.

무게는 역시나 오늘 제품들 중 가장 가벼운 62g이네요ㅎㅎ

제품명부터 사르르가 들어가 있던데, 굉장한 사르르여서 반으로 써는데 산산조각이 나버렸어요..

대신, 필링 양은 넉넉한 편이었는데, 찐한 가나슈는 아니고 초코 커스터드 같은 맛이에요.

개인적으로 타르트지는 바삭한 걸 좋아하는데, 너무 사르르에다가 필링도 굉장히 묽은 편이라 식감이 취향에 맞지 않았어요.

★★
부드러운 식감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만족해하실 것 같은데 너무 잘 부서져서 먹기 힘들기도 하고, 밥심 입맛에는 맞지 않았던 것 같아요. 크림도 굉장히 진할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맛이 옅었어요. 그렇다고 달지 않다는 건 아닙니다! 달긴 굉장히 달아요ㅎㅎ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항상 인기가 많은 파리바게뜨의 페어 시리즈이지만, 이번 초코 페어의 경우 밥심의 입맛에는 조금씩 아쉬운 부분들이 많았던 것 같아요. 그래도 오늘 밥심이 가져온 제품들 중 깜빠뉴를 제외하고는 전부 초코초코하고 달달하니 초코맛이 안 나거나 안 달면 어쩌나 하는 걱정은 하지 않으셔도 될 것 같아요! 오히려 너무 달아서 조금씩 먹어보는데도 힘들었었답니다..ㅠㅠ

오늘은 직원분께서 추천해 주시는 제품들은 다 이유가 있다는 것을 밥심이 고른 빵과 함께 먹어보며 느낄 수 있던 시간이었어요ㅎㅎ 항상 친절하게 맞이해주시는 직원님들 감사합니다. 짱짱bb

Previous article크리스피도넛 점점 초심 잃는 것 같다는 신상 정체
Next articleCU가 실수로 PB상품 이길 제품 들여온것 같다는 3500원짜리 메뉴정체
안녕하세요! 편의점 전문 에디터 밥심이에요. 편의점의 트랜디한 신상과 함께 꿀조합 레시피를 탐구하고 편의점 브랜드의 동일 제품군들의 맛차이를 꼼꼼하게 비교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