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이 뚝뚝 떨어지네

안녕하세요, 밥심이에요~ 여러분은 떡 좋아하시나요? 저는 은근 할매입맛이라, 떡도 정말 좋아하는데요. 요즘에는 시장에서 바로 만든 것 같은 떡을 찾기 어려워서 좀 아쉽더라구요. 다양한 떡 중에서도 최근 꿀떡이 너무 먹고 싶어서 찾아보다가 옛날에 시장에서 사 먹던 것 같은 꿀떡이 있어서 한 번 가져와봤어요! 과연 얼마나 맛있을지 같이 보시죠~ (♡・ㅂ・)و ̑̑


제품 정보

아이스박스에 담겨 배송이 왔는데 그 안에 또 보냉팩에 담겨왔더라구요. 그만큼 신선도를 지키는 것에 신경을 많이 쓰는 것 같아요. 보냉팩 안에도 아이스팩이 두 개 더..! 여름 더위에도 끄떡없을 것 같은 포장이었어요.

가격은 1kg에 9900원으로 밥심마켓에서 구매했어요. 떡을 1kg이나 사본 적은 없지만 그동안 참아왔던 꿀떡의 유혹이 이번에 뻥 터져버린 것 같아요ㅋㅋㅋ 1kg이 부담스럽다고 생각하는 분들도 있을 것 같은데, 한입 두입 먹다 보니 금방 사라지더라구요.. 1kg 별거 아니네.. (•~• ू )✧

포장은 지퍼백으로 되어있어서 먹다가 남아도 그 상태로 보관할 수 있으니 좋은 것 같아요! 냉동상태로 배송되기 때문에 먹으려면 상온에서 1~2시간 자연해동하라고 쓰여있네요. 쓰여있는 대로 자연해동하려다가 못 기다리고 하나 주워 먹은 밥심ㅋㅋㅋ

덜 녹은 상태로 먹어도 시원하니 맛있었어요. 그야말로 아이스 꿀떡! 조금만 덜어 먹으려 했는데, 떡은 제조 당일 바로 먹는 게 가장 맛있잖아요? 오래될수록 식감이 떨어지는 건 밥심이 용납할 수 없죠! ୧(๑•̀ᗝ•́)૭ 바로 다 뜯어서 먹을 준비를 했어요ㅋㅋㅋ

동글동글 귀여운 꿀떡을 보고 있자니 무게가 얼마나 되는지 궁금해져서 바로 무게를 재 봤는데, 받침 제외하고 22g이었어요. 그러고 보니 총 몇 개인지 또 궁금해진 밥심은 개수를 세기 시작합니다..

호박 꿀떡과 흰 꿀떡 모두 25개씩 정확하게 떨어지길래 정말 정확하구나 했는데, 제가 뜯자마자 먹었던 1개를 포함하면 총 51개더라구요.ㅋㅋㅋ 하나에 22g에다가 총 51개면 1122g이니까 정량보다 122g이나 많은 꿀떡! ٩(º౪º๑)۶

가지런히 줄 서있는 꿀떡들 기본 정보는 파악했으니, 이제 꿀이 얼마나 들어있는지 확인해 봐야겠죠?! 진한 설탕과 참깨, 꿀의 콜라보가 그대로 담겨서 달콤한 향을 풍기는 꿀떡 비주얼.ヾ(◍’౪`◍)ノ゙

▼ ▼ ▼ ▼ ▼ ▼ ▼ ▼ ▼ ▼ ▼ ▼ ▼ ▼ ▼ ▼
쫀~득 쫀득한 한입간식 꿀떡 자세히 보기

잘랐더니 이렇게 꿀이 뚝뚝 흐르는.. 그걸 가만히 보고 있자니 침샘이 폭발하지 않을 수 없었어요.ㅠ

직접 만져봐야 쫀득함을 알 수 있으니 젓가락도 던져버리고 손으로 만져봤어요. 정말 몰랑몰랑해서 바로 입안으로 쏙 넣고 싶어서 참느냐 혼났네요.

얼마나 쫀득한지 손으로 잡고 살짝 베어 물었더니 손으로 잡고 있던 부분이 이렇게나 쭈욱 늘어나더라구요! (๑°ㅁ°๑)‼✧ 진심으로 놀란 밥심ㅋㅋㅋ

슈퍼 라이스 꿀떡은 그 어떤 보존료나 첨가물을 넣지 않아서 그런지 더 쫀득한 것 같았어요. 쫀득하면서도 말랑말랑해서 더 맛있게 느껴졌답니다.

꿀떡은 손에 묻히고 먹어야 제맛인 거 다들 아시죠?ㅎㅎ 자꾸 손이 가서 계속 먹게 되더라구요.


▼ ▼ ▼ ▼ ▼ ▼ ▼ ▼ ▼ ▼ ▼ ▼ ▼ ▼ ▼ ▼
쫀~득 쫀득한 한입간식 꿀떡 자세히 보기

이 꿀맛 나는 꿀떡이 얼마나 그리웠는지.. 살짝만 만져도 꿀이 이렇게 많이 나오니 혹시나 튀지 않게 조심히 드세요!|ૂ•ᴗ•⸝⸝)”

호박 꿀떡은 ‘만차랑 호박’을 직접 갈아 넣어서 그런지 흰쌀떡에 비해 꾸덕한 느낌이 있었어요. 취향에 따라 맛을 골라 먹어도 좋을 것 같아요. 그래도 인공색소가 아닌 원물을 넣어 색과 맛을 낸 꿀떡이니 안심하고 먹을 수 있었답니다.

색도 곱고 모양도 예뻐서 손님용으로 내기에도 딱 좋은 비주얼이지 않나요?! 상차림 할 일이 있을 때 곁들여주시는 것도 좋을 것 같고, 간식으로 따뜻한 차와 함께 먹는 것도 추천드려요.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장점

사실 떡은 바로 나온 게 가장 맛있는데 냉동 상태로 오는 떡이라 기대는 안 했어요. 그런데 해동되면 될수록 방금 만든 것처럼 쫀득한 식감이 정말 좋았어요. 게다가 색소나 보존료가 안 들어가서 믿고 먹을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인 것 같아요. 어린아이들이나 할머니 할아버지도 잘 드실 수 있을 것 같아요. 남녀노소 모든 분들께 추천드려요 😀

아쉬운 점

호박 꿀떡에 호박 맛이 별로 안 느껴져서 조금 아쉬웠어요. 하지만 평소 호박을 안 좋아하는 아이들에게는 오히려 쉽게 다가갈 수 있어서 좋을 것 같아요.

쫀~득 쫀득한 한입간식 꿀떡 자세히 보기 >>

Previous article“진흙 맛 납니다” 공차 알바생이 너무 잘 팔려 루머 퍼트렸다는 메뉴
Next article오징어만 넣으면 대박 친다? 오징어 게임이 살린 단종된 메뉴 정체
안녕하세요! 편의점 전문 에디터 밥심이에요. 편의점의 트랜디한 신상과 함께 꿀조합 레시피를 탐구하고 편의점 브랜드의 동일 제품군들의 맛차이를 꼼꼼하게 비교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