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키위미디어그룹, 삼성증권 이애래수 CF

영화 ‘한산’의 주역 김성규
충격적인 비주얼 선보여
실제로는 훈훈한 비주얼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키위미디어그룹, 삼성증권 이애래수 CF
영화 ‘명량’ 스틸컷

8년 전 1,761만 관객을 이끌었던 영화 ‘명량‘. 이순신 장군의 명량해전을 다룬 작품 ‘명량’은 현재까지도 역대 대한민국 영화 관객 수 1위로 꼽힐 정도로 엄청난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이러한 흥행에 힘입어 ‘명량’의 연출을 맡았던 김한민 감독은 후속작을 제작했다. 지난 27일 개봉한 영화 ‘한산‘이다. ‘한산’은 명량해전의 5년 전 이야기, 이순신 장군의 한산도 대첩을 다뤘다.

영화 평론가 이동진은 전작 ‘명량’과 비교하며 “전작에서 단점으로 느껴졌던 것들이 생략됐다. 전체적으로 굉장한 장점을 갖춘 영화라기보다 단점을 찾기 어려운 하나의 목표를 묵직하게 이루는 영화”라고 ‘한산’을 소개했다.

영화 ‘한산: 용의 출현’ 스틸컷

전체 제작비 중에 절반 정도를 CG에 들였다는 ‘한산’은 개봉 첫날부터 관객들의 발걸음을 이끌었다. 그 결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이와 관련 ‘한산’에 출연한 배우들에게도 관심이 더해지고 있다.

그중에서도 항왜(조선에 귀순한 일본인) 장수 ‘준사‘ 역을 맡은 배우 김성규가 눈길을 끈다. 그가 맡은 준사는 원래 조선을 침략한 왜군부대의 수장이었으나 포로로 붙잡히고 고난을 겪으면서 항왜로 노선을 변경하는 인물이다.

영화 속 김성규의 비주얼은 충격적이었다. 변발에 가운데 머리를 민머리를 하고 등장한 것이다. 앞서 김성규는 영화 ‘범죄도시’에도 출연, 극 중 흑룡파 보스인 장첸의 왼팔 ‘양태’ 역으로 활약했다.

VOGUE

당시 비주얼도 꽤 위협적이고 무시무시했다. 진짜 조선족이라고 해도 믿을 수준이었다. 윤계상, 진선규에 묻혔을 뿐 김성규도 그에 밀리지 않는 포스를 보여줬다.

맡는 캐릭터마다 강렬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바람에 어찌 보면 조금은 이상해 보이기도 하지만 실제 김성규는 매우 훈훈한 외모를 갖고 있다. 대부분의 배우들은 작품을 시작하기 전이 시작한 후보다 더 별로인데 김성규는 오히려 작품을 시작한 뒤가 더 별로일 정도다.

김성규의 화보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아니 이렇게 멋있는 배우였다고?”, “소름 돋네… 영화랑 아예 다른 사람 같은데…”, “미쳤다 진짜 잘생겼잖아?” 등 놀람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영화 ‘범죄도시’ 스틸컷
엑스포츠뉴스

한편 김성규는 연기파 배우로 유명하다. 이번 작품에서도 역시나 그는 연기력을 인정 받았다. 김한민 감독은 김성규에 대해 “‘이 시대에 감독을 하면서 과연 이런 배우를 만날 수 있을까’라는 아주 놀라운 경험을 했다. 같이 일하고 있지만 감독으로서 영광이다”라고 극찬했다.

작은 배역부터 임팩트 있는 배역까지 자신이 맡은 캐릭터를 가장 완벽히 소화해내기 위해 노력에 노력을 거듭하고 있는 김성규에게 대중의 이목이 집중된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0
+1
1
+1
0

2 COMMENT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