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stagram@donlee

마동석, 주·조연 작품 누적 관객 1억 명
영화 한 편당 출연료 8억 원 추정
제작자로서 낸 수익은 80억 원

instagram@donlee
instagram@donlee

지난 5월 18일 개봉한 영화 ‘범죄도시2’(감독 이상용)이 엔데믹 효과로 누적 관객 1,269만 명을 동원하며 국내 천만 관객 등극 영화 13위에 올랐다.

전편인 ‘범죄도시’(688만 명)와 합치면 도합 1,957만 관객을 모은 이 시리즈는 프랜차이즈화를 선언하며 지난달 말 이미 시즌3 촬영을 시작했다.

제작자로 나선 마동석은 ‘범죄도시’ 시리즈를 프랜차이즈 영화로 8편까지 제작할 예정이라 역대 한국 영화 중 가장 많은 관객을 동원한 시리즈물로 기록될 가능성이 높다.

이와 더불어 마동석이 ‘범죄도시2’의 천만 영화 등극과 함께 오달수, 송강호, 황정민, 하정우를 이어 다섯 번째로 1억 배우 계보에 이름을 올리게 된 소식이 전해졌다.

영화 ‘천군’

지난 2004년 영화 ‘바람의 전설’에 단역으로 참여하며 충무로에 입성한 마동석은 이듬해 영화 ‘천군’에서 비중 있는 배역을 맡아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18년 동안 60여 편의 영화에 참여한 마동석은 단역이나 특별출연 형식으로 이름을 올린 작품을 제외하고 주·조연으로 참여한 영화의 동원 관객 수는 9,291만 명이다.

여기에서 개봉한 지 석 달째에 접어들었음에도 9일 기준 박스오피스 26위에 오르며 누적 관객 수를 쌓아가고 있는 ‘범죄도시2’의 지금까지 누적 관객 1,269만 명이 더해지면서 누적 관객 1억 명을 돌파했다.

영화 ‘부산행’

다양한 작품에서 비중 있는 조연을 소화하던 마동석은 관객 1,157만 명을 동원한 ‘부산행’이 개봉된 2016년 이후 주연 배우로 도약하며 티켓 파워가 강해졌다.

이후 6년 간 주연을 맡은 영화 14편으로 모은 관객 수는 7,106만 명으로 1년 평균 2.3편을 공개했으며 편당 약 507만 관객을 모은 셈이다.

그가 참여한 천만 영화는 총 3편으로 ‘부산행’ 외에 ‘신과 함께-인과 연’(1,227만 명)이 있으며 여기에 앞서 언급한 ‘범죄도시2’(1,269만 명)이 있다.

그렇다면 1억 배우 마동석의 출연료는 어느 정도일까?

Mnet ‘TMI NEWS SHOW’
instagram@donlee

지난달 27일 방송된 Mnet ‘TMI NEWS SHOW’에서는 ‘2022년 상반기 탑티어급 매출을 올린 스타 BEST 10’ 순위를 공개하면서 마동석이 4위로 올라 ‘범죄도시2’ 티켓 매출액 약 1,206억 6,200만 원 중 제작사 지분 약 240억 원에서 그가 할당받은 금액은 80억인 것으로 드러났다.

방송은 그가 배우로서 참여한 출연료 수익과 기타 상반기 광고 출연료를 합쳐 마동석의 상반기 매출액을 약 120억 원을 추정했다.

120억 원에서 제작자로 매출을 낸 80억 원을 뺀 40억 원이 그가 배우로서 활동한 온전한 금액이다.

먼저 1억 배우의 계보로 등극한 이병헌 역시 같은 방송에서 영화와 광고 모두 편 당 7, 8억 원을 받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마동석의 출연료 역시 최대 약 8억 원일 것으로 추정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3
+1
13
+1
4
+1
5
+1
12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2

  1. 아암, 이병헌 송강호 마블리는 자격 핵충분하지. 충분하고 말고~

    • 이딴 개조옷같은 기사좀 쓰지마라 8억이 돈이냐 20억은 벌어야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