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아시아경제

MBC 예능 프로그램 `안 싸우면 다행이야`
박태환, 인생 첫 경험
“믹스커피, 한번도 먹어 본 적 없어” 충격 고백

출처 : 아시아경제
출처 : MBC `안 싸우면 다행이야`

수영선수 박태환이 방송에서 인생 첫 경험을 했다.

29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안 싸우면 다행이야`에서 마린 보이 박태환은 골프선수 박세리, 가수 강남과 함께 무인도 이튿날 아침을 함께 맞이했다.

박세리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커피 마시고 싶어”라고 말했다. 이에 강남은 “방송 보면 자연인 분들이 믹스커피 많이 드시더라”라고 답했다.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지켜보던 허경환도 “산에서 믹스커피는 정말 보물 같다”라며 커피 맛을 기대했다.

이들의 말을 듣던 박태환이 “내가 한번 찾아봐?”라고 말하며 길을 나섰다. 박태환은 곧장 자연인이 머문 장소에서 믹스커피를 찾아내 자랑했다. 박세리는 “여기서 이걸 먹으면 얼마나 맛있겠냐, 보물 찾았다”라며 흡족해하며, 셋이서 커피를 제조하기 시작했다.

출처 : MBC `안 싸우면 다행이야`

박세리는 은 색깔의 대접에 믹스커피와 물을 한가득 담아 많은 양의 커피를 만들었다. 그 모습을 바라보던 박태환은 입을 열었다.

박태환은 강남을 향해 “근데 형 이거 먹어 봤어? 난 한 번도 안 먹어 봤어”라고 말했다. 이에 박세리와 강남은 물론 영상을 지켜보던 `빽토커`들도 충격에 휩싸였다. 빽토커 허경환과 안정환은 “한 번도 믹스커피를 안 먹어봤다고?”라고 말했고, 안정환도 “믹스커피를 안 먹어봤다고?”며 경악했다.

출처 : Instagram@park_taehwan89

이후 박태환은 인터뷰를 통해 “믹스커피라고 하나? 그걸 먹을 일이 없었던 것 같다”라며 지금까지 수영 선수로서 혹독한 자기 관리를 위해 먹지 않았다고 고백했다.

이렇게 박태환은 MBC ‘안 싸우면 다행이야’에서 인생에서 처음으로 믹스커피를 맛봤다. 그는 한 입 먹자마자 “우와~ 이거 뭐야? 맛있다, 진짜 맛있네”라며 감탄해 귀여운 모습을 보였다.

해당 장면을 본 시청자들은 “와..운동 선수들 진짜 자기관리 열심히 한다. 저렇게 순진한 표정으로 믹스커피 마시는 남자가 어딨냐고!!ㅠㅠ”, “맥심 뭐하냐~ 저 표정을 보고도 박태환을 모델로 안 쓴다고?! 당장 광고 모델로 섭외하길 바람. 그럼 나도 맥심 커피 대량으로 구매하겠습니다~ㅋ”, “박태환 저거 말고도 안 먹어본 거 많을 텐데 다음에 콘텐츠로 한 번 찍어줬으면 좋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출처 : Instagram@park_taehwan89

한편, `안 싸우면 다행이야`가 시청자들을 만족시키는 1등 예능으로 탈환했다.

지난 29일에 방송된 박세리, 강남, 박태환, 김민경의 `내손내잡`의 마지막 에피소드는 7.8%의 시청률을 기록하면서 월요 예능 1위를 기록했다.

마지막 에피소드에서 이들은 김민경의 소원대로 40인분 해물 잡채를 만들기 위한 `내손내잡`이 하는 모습이 보였다. 부담감을 가진 채 바다에 뛰어든 강남과 박태환은 짊어진 부담감과 달리 엄청나게 큰 크기의 전복과 성게, 문어 등을 발견해 `빽토커`들의 환호를 받았다. 다양한 해산물로 바구니를 가득 채운 네 사람은 본격적으로 점심을 준비했다.

40인분 잡채를 기획한 만큼 끝이 없는 재료 손질에 가끔 지친 모습을 보이긴 했지만, 잡채 간을 맞추다 간장 반 통을 다 쓰는 박세리의 열정적인 모습은 ‘최고의 1분’에 등극했다.

이후 멤버들은 완성된 해물 잡채와 해물 두루치기, 전복회, 문어·소라 숙회 등을 맛있게 시식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0
+1
1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