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S '신과 함께'

국민 MC 신동엽 출연료
대략 2,000~2,500만 원
대기업 회장보다도 높은 수준

채널S ‘신과 함께’
Youtube@성시경

인기 개그맨이자 현재는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MC로 활약하고 있는 신동엽의 출연료가 알려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신동엽은 과거 JTBC ‘마녀사냥’에서 함께 했던 성시경의 유튜브 채널에 출연했다. 평소 연예계 술꾼으로 소문난 두 사람은 맛집을 찾아갔다.

이날 성시경은 술이 살짝 오른 신동엽에게 “형은 프로니까 (유튜브 출연하면) 돈을 받아야 하지 않겠느냐”며 “형 출연료 보통 2,500만 원 정도 하지?”라고 물었다.

Youtube@성시경

이에 신동엽은 화들짝 놀라며 “무슨 말도 안 되는 얘기를 하냐. 현수야(담당 PD 이름) 형은 500만 원만 주면 돼. 좋은 일에 쓸게”라고 해 현장에 웃음을 자아냈다.

신동엽은 아니라며 손사래를 쳤지만 실제 그의 회당 출연료는 2,000만 원에서 2,500만 원 사이로 알려졌다. 지난해 유튜버 이진호는 예능 MC들의 출연료를 대략적으로 공개하기도 했다.

TV조선

그는 “특A급 MC는 지상파 1,500만 원, 종편이나 케이블은 2,500만 원 정도 받는다”며 그중에서도 유재석이 제일 많이 받는다고 했다. 그러나 유재석은 종편 예능에 잘 나오지 않기 때문에 신동엽이나 강호동이 더 많이 벌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특히 신동엽에 대해서는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서 회당 2,000만 원을 받았다”고 해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연봉으로 따지면 대기업 회장보다도 훨씬 많은 수준의 돈을 벌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면서 이진호는 마지막으로 “연예인들이 이렇게 돈을 많이 번다. 지금도 충분히 억대 수입을 올리고 있는데 국민 MC니까 더 받아야 한다는 건 좀…”이라며 어이없어하는 반응을 보였다.

Youtube@연예 뒤통령이진호
SBS ‘미운 우리 새끼’

이를 본 누리꾼들은 “와… 대박이다 미쳤다”, “애들이 왜 그렇게 연예인 되고 싶어하는지 이제 알겠네”, “출연료 대박이다… 근데 이보다 더 많이 받는 배우들은 뭐야?” 등의 댓글을 남겼다.

한편 신동엽은 1991년 SBS 특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각종 개그 프로그램, 시트콤으로 인지도를 올린 그는 유명 연예인들을 데리고 사업을 시작하지만 사기 등 여러 이유로 쫄딱 망하게 되고 다시는 사업하지 않겠다며 대국민 선언을 했다. 이후로는 방송 활동에만 집중하고 있다.

현재 신동엽은 공중파, 케이블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여러 예능에 출연 중이다. 그가 나오는 예능은 일일이 꼽기 어려울 정도로 많은데 대표적으로는 SBS ‘미운 우리 새끼‘, tvN ‘놀라운 토요일’, ‘우리들의 차차차’, KBS2 ‘불후의 명곡’, 티빙 ‘마녀사냥 2022’ 등이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