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MBC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새 멤버 박진주
WSG 워너비 이후 서운함 내비쳐
새 멤버로 합류하게 된 배경 눈길

출처: MBC ‘놀면 뭐하니?’
출처: MBC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에 새로 투입된 멤버인 배우 박진주가 프로그램에 대해 섭섭함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지난 17일 방송되었던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는 박진주의 험난한 예능 고정 적응기를 거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유재석과 새로 투입된 또 다른 멤버 배우 이이경이 먼저 대기실에 와있다가 뒤이어 등장하는 박진주를 향해 “쟤 또 콘셉트 잡네”, “너는 늘 시작을 왜 이렇게 하는 거야”라며 야유를 보냈다.
이에 박진주는 “이렇게 해야 내가 자신감이 있어”라고 하자 이이경은 “이래 놓고 나중에 쓰러지지 않냐”고 한소리했다.
유재석은 방송 초반부터 꾸중을 듣던 박진주에게 “진주, 거기까지는 몰랐지?”라고 물었다. 앞서 박진주는 촬영 막바지에 체력이 고갈되자 다른 멤버들이 물을 끼얹은 일을 언급한 것이었다.
출처: MBC ‘놀면 뭐하니?’
박진주는 “당연하다. 끔찍한 곳이구나 (했다)”고 답했다. 이어 “다르지 않냐”는 유재석의 질문에 “나한테 잘 안 해줘“라며 그간 겪었던 서운함을 나타냈다.
다름 아닌 게스트로 출연했던 박진주와 고정 멤버로 출연하고 있는 박진주를 대하는 태도가 다르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그러자 이이경은 “저한테도 ‘왜 나한테 신경 안 써주냐‘고 하더라”라며 박진주에 대해 폭로전을 감행했다.
이에 박진주는 이이경이 자기 말을 “와전시킨다”라면서 “저희 둘이 촬영 전에 걱정했다. 그런데 촬영을 들어가니 이이경이 경주마처럼 앞만 보고 가더라. 눈을 뒤집더라”고 맞대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이날 박진주는 멤버들 없이 이이경과 함께 처음으로 혼자 미션을 수행하면서 우왕좌왕하면서 초보 예능인 면모를 보여 앞으로 그의 예능 활약에 대한 기대가 모이고 있다.
출처: MBC ‘놀면 뭐하니?’
한편 박진주가 ‘놀면 뭐하니?’에 새 멤버로 영입된 배경에 대해서도 대중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가 유재석의 라인을 탈 수 있었던 배경에는 ‘과몰입’이라는 콘셉트에 있었다. 당시 WSG 워너비 블라인드 오디션에서 깔끔한 음색과 군더더기 없는 실력으로 WSG 워너비 멤버로 활약하게 되었다.
박진주는 당시 ‘걸그룹에 과몰입한 배우’라는 설정을 갖고 다른 멤버들이 부캐릭터와 현실 사이에서 방황하고 있을 때 그는 그만의 캐릭터에 안착해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과몰입 콘셉트로 박진주는 자신만의 존재감으로 WSG 워너비 멤버였던 대세 개그우먼 엄지윤을 제치고 ‘놀면 뭐하니?’의 새 멤버로 투입되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그는 새 멤버로 선발됐을 당시 첫 번째 상황극에서는 전학온 초등학생으로 몰입했으며, 두 번째 웃음노예 에피소드에서는 잘나가는 걸그룹 뉴진스에 몰입하면서 배우라는 특색을 살려 색다른 예능감을 선사했다.
출처: instagram@jinjoo1224
출처: 앤드마크
이처럼 그의 과몰입이라는 연기 콘셉트로 대중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자 배우 박진주에 관한 프로필도 재조명되고 있다.
1988년생인 박진주는 서울예대에 재학하던 2011년 영화 ‘써니’에서 욕쟁이 역할을 맡아 뛰어난 대사 처리로 떠오르는 스타 배우로 도약했다.
이후 코믹한 이미지의 배우에서 벗어나 지난 2016년 SBS 드라마 ‘질투의 화신’ 오진주 역으로 이른바 ‘영혼 없어 보이는’ 간호사의 명연기를 펼쳐 또다시 화제를 모았다.
박진주의 남다른 캐릭터 해석 및 몰입 능력을 알아본 덕택일까. 그는 최근 드라마에서 ‘특별출연’과 ‘조연’을 오가지만 2020년부터 한 해에 세 작품씩은 꼬박꼬박할 정도로 잦은 캐스팅이 되는 배우로 거듭났다.
한편 박진주는 곧 개봉될 영화 ‘정직한 후보 2’에서 그만의 코믹한 연기 실력으로 많은 관람객의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