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instagram@illusomina,온라인커뮤니티

배우 공민정
신민아와 우정 여행 떠나
‘갯마을 차차차’로 맺은 인연

출처: instagram@illusomina,온라인커뮤니티
출처: instagram@illusomina
출처: instagram@greengreen_j

배우 신민아가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절친으로 출연했던 배우 공민정우정 여행을 떠났다.

지난 12월 7일 신민아는 자신의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행”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민아는 공민정과 함께 비니를 쓰고 다정하게 사진을 찍고 있다. 공민정은 알록달록한 줄무늬 비니를, 신민아는 옅은 갈색 비니를 쓰고 있다. 머리를 풀어 헤치고 비니를 쓰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닮아 시선을 끌었다.

출처: instagram@illusomina
출처: instagram@greengreen_j
출처: instagram@greengreen_j

신민아와 공민정은 소품 샵, 베이커리 카페,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장식된 길거리 등에서 함께 했다. 잔뜩 신이 나 있는 두 사람의 표정은 흐뭇함을 자아냈다.

누리꾼들은 “갯차 언니들 너무 좋아” “혜진이 미선이 갯차 사랑해” “역시 갯차 조합 최고당” “우리 언니들 우정 응원해요” “윤혜진, 표미선 크로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tvN 공식 계정도 댓글을 남겼다. tvN은 “절친 3명이랑 여행가셨네요~ 표미선, 미선이, 표미선이”라고 댓글을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출처: instagram@greengreen_j
출처: instagram@greengreen_j
출처: instagram@illusomina

신민아와 공민정은 지난 2021년 10월 종영한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각각 윤혜진, 표미선 역을 맡았으며 두 사람은 절친으로 출연했다.

공민정은 ‘갯마을 차차차’ 종영 후 진행한 인터뷰에서 신민아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그는 “(신민아)언니는 최고였다. 촬영하는 동안 언니는 온전히 나의 절친 혜진이, 제 친구가 되어줬다. 심지어 개그 코드도 잘 통해서 틈틈이 개그를 공유하며 배꼽을 많이 잡았다”라며 친근함을 드러냈다.

한편 공민정은 지난 2013년 영화 ‘누구나 제 명에 죽고싶다’로 데뷔했다. 그는 독립영화에서 독보적인 행보를 보이면서 드라마에서는 주로 조연으로 출연해왔다. 그러던 중 ‘갯마을 차차차’에서 신민아의 친구로 등장하면서 눈도장을 찍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