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에서 메르세데스-벤츠의 인기는 매우 뜨겁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 연속 수입차 판매 1위를 기록했으며, 올해도 많은 소비자가 메르세데스-벤츠를 선택했다.

주변에서 아무리 좋게 평가해도 본인 스스로가 직접 경험해 보기 전까지는 그 진가를 제대로 알기 어렵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진가를 제대로 알고 싶다면 ‘KCC오토 부천 전시장’에 방문해 보는 것이 어떨까?

KCC오토 부천 전시장은 2018년에 정식 오픈했으며,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사인 ‘KCC오토’가 운영하는 부천 지역의 유일한 메르세데스-벤츠 전시장이다. 경기도 부천시 춘의동에 있으며, 수도권 전철 7호선 춘의역에서 도보로 약 5분 거리에 있어 대중교통으로 찾아오기 수월하다. 차량으로 방문할 경우 발렛 서비스를 제공해 쾌적한 전시장 방문이 가능하다.

부천 전시장은 지상 1층부터 지상 5층 규모로 이루어져 있으며, 지상 1층과 3층은 전시장, 지상 2층과 4층, 5층은 서비스센터가 자리 잡고 있다. 따라서 신차 구매와 차량 정비 및 수리가 한 곳에서 가능한 올인원 구조로 되어 있어 방문하시는 고객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부천 전시장은 메르세데스-벤츠의 차세대 전시장 디자인을 국내 최초로 적용한 전시장이다. 특히 전시장 벽면에 설치되어 있는 모니터와 커다란 스테이지를 통해 메르세데스-벤츠의 차량을 보다 실감 나게 경험할 수 있다.

또한 프라이빗한 분위기의 고객 라운지와 컨설팅을 통해 고객들에게 더욱 편안한 상담을 도와준다.

1층에는 주로 메르세데스-AMG 및 인기가 많은 주력 차종들이 전시되어 있다. 그리고 그 뒤쪽으로는 특별한 신차 출고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딜리버리 룸이 마련되어 있다.

3층에는 대형 미디어월 앞에 최근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메르세데스-EQ 차량이 전시되어 있는데, 최근 출시된 EQE 모델 있어 관심이 있다면 방문해 포인트를 하나하나 확인해 보는 것도 좋다.

메르세데스-EQ 차량 외에는 S클래스를 비롯한 승용 및 SUV 모델들을 전시 중이다. 간단히 차와 다과를 즐길 수 있는 작은 카페테리아도 준비되어 있다.

앞서 언급한 바와 같이 2층에는 서비스센터가 자리 잡고 있는데, 정비 중에 편안하게 대기할 수 있는 공간뿐만 아니라 프라이빗 룸 및 카페테리아 등을 제공함과 동시에 고객 취향에 맞는 다양한 메르세데스-벤츠 컬렉션 액세서리들이 준비되어 있다.

KCC오토 부천 전시장에서 상담받고 싶다면 직접 전시장에 내방하여 관심 차종에 대해 세일즈 컨설턴트로부터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이것이 가장 일반적인 방법이며, 요즘에는 유선 상담을 통해 전시장을 방문하거나 온라인으로 사전에 예약하고 방문하는 경우도 많다.

온라인으로 사전에 예약하고 싶다면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홈페이지 또는 KCC오토 홈페이지 시승 예약으로 들어가 원하는 차종을 선택하면 된다. 담당 컨설턴트가 차량의 전반적인 설명은 물론 시승을 통해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다. 가속 성능, 요철 구간, 코너링 및 유턴 구간 등 차량의 움직임과 특성을 30분 남짓한 짧은 시간 동안 파악할 수 있는 최적의 시승 코스를 제공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차량을 구매하는 곳과 서비스를 받는 곳은 각각 다르게 위치해있다. 고객 입장에서는 보통 집 혹은 직장과 가까운 곳을 염두에 두고 있기 때문에 불편하게 여겨질 수 있다.

하지만 부천 전시장은 부천은 물론 시흥, 인천, 서울 등 주변 지역에서 접근하기 좋은 위치에 있어 방문하기 용이하며, 차량 구입과 정비가 한 건물에서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럭키드로우 등의 소소한 이벤트를 준비하여 고객들의 즐거운 경험이 되도록 노력하고 있다.

여기까지 KCC오토 부천 전시장에 대해 살펴보았다. KCC오토 부천 전시장은 ‘한번 고객은 평생 고객’이라는 철칙으로 차량을 판매한 이후 고객과 직원 모두를 위해 작은 것도 소홀히 하지 않는다는 것을 지향하고 있다.

자동차 브랜드의 첫인상은 전시장에서 결정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메르세데스-벤츠의 가치를 담은 명품 전시장. 그것이 바로 KCC오토 부천 전시장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