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 파티 없이
감자전 가능!?

저는 감자전을 좋아하지만 만들기가 너무 번거로워서 백설 감자전을 자주 이용했는데요(๑❛ڡ❛๑)☆ 오늘은 그 감자전과 에어프라이어로 색다른 전을 부쳐볼까 아니 만들어 볼까 합니다! 이름하여감자컵전!!

저희 동네 슈퍼에서는 할인해서 2,990원으로 판매 중이었어요! 나트륨 함량이 좀 높은 편인 것 같아서 놀랐지만… 저는 눈을 살짝 감아봅니다.. (*˘︶˘*)

측면에는 만드는 방법이 적혀있었어요. 하지만 오늘은 이 방법이 아닌 새로운 방법으로 만들 거예요!

감자전 구성은 믹스 하나에요! 엄청 간단하죠?ㅋㅋ

이외에 준비할 재료는 종이컵과 계란! 저는 조금 더 바삭하게 먹고 싶어서 박력분도 넣었는데 혹시 집에 재료가 없다면 패스~! 종이컵과 계란은 만드실 개수만큼 준비해 주시면 좋을 것 같아요(ง •̀_•́)ง

용기에 믹스를 전부 넣어주세요! 화면에서는 잘 보이지 않는데 파우더 안에 감자 말린 것 같은 알갱이들이 섞여있었어요! 이게 직접 갈아 부쳐낸 것 같은 식감을 내어주는 것 같아요.

원래는 용기에 표시되어 있는 선 만큼 물을 넣어주어야 하지만 저희는 오늘 컵 모양을 만들어야 하기 때문에 2/3 정도만 넣어줄게요! 박력분을 추가로 넣지 않으시는 분들은 여기서 물을 좀 줄여주세요!!

마지막으로 박력분까지 넣고 섞어주면 반죽이 벌써 끝이 나버렸어요! 농도는 손으로 부드럽게 뭉쳤을 때 모양이 유지되면 괜찮아요! 질면 박력분을 더 넣어주세요~

제가 가지고 있는 에어프라이어는 낮아서 종이컵을 넣으면 뚜껑이 안 닫히더라고요( Ĭ ^ Ĭ ) 그래서 조금 잘라내주었습니다! 저 반질반질해 보이는 거는 이따가 굽고 나서 잘 떨어지라고 식용유를 발라줬어요ㅎㅎ

오늘 레시피 중 그나마 가장 어려운 부분이 아닐까 싶은 모양 잡기! 조금의 팁을 드리자면 끝은 두껍게 모서리 부분과 바닥 부분은 가장 얇게 잡아주셔야지 골고루 바삭하게 익을 수 있어요!ㅎㅎ 장갑을 끼고 손으로 만들어주신 게 훨~씬 편하시고 빠를 거예요!

에어프라이어 180℃에서 10~15분! 온도와 시간은 에어프라이어마다 차이가 있을 수 있어서 꼭 중간중간에 상태를 확인해 주면서 조정해 주세요!

구워진 감자전의 모습입니다!! 생각보다 더 바삭하게 나온 거 있죠!? 저기 끝에 살짝 타 보이는 건 모른 척 해주세요..ㅎㅎ 여러분 아까 팁 잊지 마세요 끝은 두껍게ㅎㅎ

1컵 1계란을 넣어줍니다. 출렁거리는게 너무 귀엽지 않나요?٩(๑>∀<๑)۶ 계란은 그냥 굽게 되면 노른자가 터질 위험이 있으니 날카로운 이쑤시개 같은 걸로 살짝씩 찔러주세요!

마지막으로 소금 후추로 간을 해주면 맛과 멋 상승ㅎㅎ

180℃ 5~8분 정도 에어프라이어에 돌려주면 완성~! 이 과정에서 계란의 반숙 완숙을 조정해 주세요.

계란빵이라고 건네어주면 믿을 것만 같은 비주얼의 감자컵전 완성ㅋㅋ 계란이 통으로 들어가서 그런지 식사 대용으로도 충분할 것 같아요!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총평
재료도 많이 들어가지 않고 한 끼 식사로도 좋을 것 같다. 하지만 일반 전과 같이 기름진 맛을 기대하면 많이 아쉬울 것 같은 느낌
맛 : ★★★
조리 난이도 : ★★개 반, 전 부치는 것보다는 엄청 간단하고 뒤처리도 깔끔!

이번에는 계란은 넣어서 전보다는 감자빵?에 가까운 느낌이 났지만 다음에는 계란 대신 볶은 양파, 치즈를 넣고 구워보면 맛있을 것 같아요. 조금 더 전에 가까운 맛이 날 것 같은! 남은 건 냉동실에 넣어두었다가 출출할 때 돌려먹기! 이렇게 간식만 자꾸 늘고 있어요ㅋㅋㅋ 다음 돌아올 간식도 기대해 주세요!

Previous articlePPL인거 알지만 최우식 ‘좋아해’ 한 마디에 주문 폭주한 제품
Next article파리바게트가 마카롱 안먹던 할매입맛도 저격했다는 신상 정체
안녕하세요! 편의점 전문 에디터 밥심이에요. 편의점의 트랜디한 신상과 함께 꿀조합 레시피를 탐구하고 편의점 브랜드의 동일 제품군들의 맛차이를 꼼꼼하게 비교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