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시 옆에 있는데
꿀리지 않아?

달콤하고 쫄깃쫄깃한 버블티 좋아하시는 분 많으시죠? 밥심과 같은 밀크티 처돌이분들에게 희소식일 것 같은데요! 밀크티 한 잔을 900원에 판매하는 ‘차얌’에서 대용량 신상이 나왔어요. ✪‿✪ 리터(L) 단위로 판매한다고 하는데 과연 얼마나 거대할지 함께 보실까요?

쥬씨&차얌 인스타그램 @juicychayam_official
괴물 용량을 자랑하는 몬스터 밀크티에요. 3L 밀크티는 대한민국 최초로 판매한다고! 이거 하나만 있으면 집콕 일주일 동안 해도 간식 걱정은 안 해도 되겠네요. (ㅋㅋ) 저는 귀여운 보틀이 탐 나서 얼음 없는 1L 밀크티로 구매했어요!

대용량 밀크티는 판매 중인 매장이 많지 않아서, 가기 전에 꼭 전화 필수에요. 저는 근처 매장에서 판매 중이길래 호다닥 주문해봤어요. 펄은 별도로 판매한다고 해서 추가로 구입!

차얌리터 보틀에 펄 추가까지 5,000원에 구입했어요. 다른 프랜차이즈 카페의 음료 한 잔 값도 안되네요!ㄷㄷ 가성비는 진짜 최고예요.

제품 정보

드디어 영접한 1L 밀크티! 생각보다 너무 귀여워요. 손잡이도 야무지게 달려있네요. 들고 다니면 있는 시선 없는 시선 다 받게 생겼어요. 무게는 밀크티 1L에 펄 100g까지 추가해서 꽤 묵직해요.

정수기 생수통을 확! 뽑아온 것처럼 생겨서 너무 웃겨요.(ㅋㅋ) 뚜껑을 열어보니 영락없는 생수통!

생수통의 크기는 약 20cm! 밥심 손바닥보다 커다란 것을 볼 수 있어요. 보기만 해도 물배가 차는 이 기분..

환 공포증 있으신 분들은 빠르게 넘기세요!! 펄들이 생수통 밑에 쫙 깔려있네요. like 개구리알,,

현란하게 흔들어주고~ (무거워서 팔운동하는 기분(ง •̀_•́)ง)

먼저 컵에 따라서 한 모금 마셔볼게요!

밀크티는 <블랙/차얌/우롱/얼그레이>중 가장 기본일 것 같은 ‘차얌’으로 구매했는데요. 당도를 100%로 주문을 해버렸지만, 너무 달아서 못 먹을 정도는 아니었어요. 적당히 달달하면서 시원한 게 딱 좋았어요. 블랙 밀크 티보다는 홍차 맛이 덜 난다는 것이 특징!

버블티는 쫀득쫀득한 펄이 생명인데, 차얌의 펄은 살짝 아쉬웠어요. 말랑말랑하고 쫀득한 펄도 있었지만, 속이 딱딱한 펄들이 많았어요. 살짝 덜 익은 상태였나 봐요ㅠ3ㅠ 그래도 천 원 주고 추가한 것치고는 양이 꽤 많아서 좋았어요.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재구매 의사 : 병이 귀여워서 한 번쯤은 다시 살 것 같기도? 음료 맛은 기대 않고 사는 걸로!
별점 : ★★★개 반

밀크티의 맛은 전반적으로 평범했어요! 너무 맛있지도, 맛없지도 않은 ㅎㅎ 요즘같이 밖에 못 나가고 집에만 있을 때, 하나사놓고 냉장고에서 찔끔찔끔 꺼내 마시기 음료에요. 이 가격에 이 용량인데 정말 가성비 갑이죠. 밀크티 1L를 사면 귀여운 생수통 물병을 줘서 더 괜찮은 것 같아요.ㅎ 다음엔 밀크티를 블랙이나, 얼그레이로 한번 주문해봐야겠어요!

Previous article‘마카롱’에 양상추와 토마토 올렸다는 CU 신상 정체
Next article백종원 수박주보다 10배 맛있다는 과일주 인생 꿀팁
안녕하세요! 편의점 전문 에디터 밥심이에요. 편의점의 트랜디한 신상과 함께 꿀조합 레시피를 탐구하고 편의점 브랜드의 동일 제품군들의 맛차이를 꼼꼼하게 비교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