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밥은 팔지 않는다.
오로지 호떡!

밥심이 통통 김밥을 다녀오며 발견한 곳이
또 있어요. 바로 이영자 님이 2년 전
편스토랑에서 폭풍 흡입하고
가셨다는 호떡집입니다!ㅎㅎ

당시 방송에 나오고 난 후 엄청나게
인기가 많아졌다고 하더라고요.

72년에 오픈하셔서 내년이면
50년이라고 하시던데, 2년이 지난 지금
아직도 핫한 인기를 자랑할지! 얼마나 맛이 있을지~
같이 보러 가시죠ㅎㅎ

호떡 보관을 굉장히 신기하게 하시더라고요.
호떡 우주선 같지 않나요?

호떡이 올라가 있는 윗부분에서는
꿀호떡이 완성되고 그 밑에 한 번 더
들어갔다 나오면 아궁이 호떡이 되어 나옵니다!

저기 멘트에 이영자 님이 10개 드셨다고 나와있는데,
사장님께서 사실은 방송에서 4개를 드시고
5개를 또 포장해 가셨다고 알려주셨어요ㅋㅋ

손님이 많을까 걱정했지만, 평일 낮이라 그런지
기다리지 않고 바로 구매가 가능했어요.

제품 정보

호떡 반죽이나 양에는 차이가 없어서 그런지
가격은 동일하게 1,000원이었어요.

포장해주실 때 보니깐
아궁이 호떡은 종이에 싸주시고,
꿀호떡은 종이봉투에 넣어서
구별이 가능하게 해 주시더라고요 bb

아궁이 호떡은 가마 같은 곳에
들어갔다 나와서 그런지,
꿀호떡이 더 촉촉했고,
부피는 아궁이 호떡이 더 컸습니다.

뒷면은 모두 울퉁불퉁한 모습!
기름 없이 굽는 호떡이라 그런 것 같아요.

지름은 10cm 내외로 두 종류 동일했고요.

부풀기? 부피? 에서만 차이가 보였어요!
아까 말씀드린 것처럼 아궁이 쪽이 훨씬
부풀어서 커 보이는 거 보이시나요?

아궁이 호떡 먼저 반으로 갈라보았어요.
공갈빵처럼 속이 뻥 뚫린 느낌인데,
식감은 전혀 다르더라고요!

사장님께서 바게트 같은 식감이라고 하셨는데,
정말 바게트 겉 부분처럼 쫄깃하면서 고소하더라고요.
꿀 양은 조금 적은 것 같았어요ㅠ

다음은 꿀호떡!
반죽이나 들어가는 건 분명 똑같은데,
얘는 속에 빈 공간이 많이 없어 보여서
꿀이 더 많이 들어간 것 같은 착시가ㅋㅋ

반죽이 조금 더 촉촉하고 얘는
마치 호떡 말고 발효 빵? 을 먹는 느낌이었어요.

기름지지 않고, 담백해서 좋았는데
한 가지 아쉬운 점이라면 빵에서
발효 특유의 냄새가 나더라고요ㅠ

사장님께서 이스트를 사용하지 않고 발효를 하신다고
하셨는데, 그래서인지는 모르겠지만 먹을 때
향이 조금 올라와서 아쉬웠습니다.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babshim
재구매 의사 : 없음 / ★★

굉장히 쫄깃하고 담백해서 나쁘지 않았지만,
발효 냄새? 같은 특유의 향 때문에
재구매는 하지 않을 것 같아요ㅠㅠ

그래도 같이 기름이 없이 굽는 방식인
기존 옛날 호떡이랑도 완전히 다른 식감이어서
색다른 느낌이 이기는 했습니다!

@food_lover
재구매 의사 : 있음 / ★★★

평소 호떡이 너무 기름기가 많아서
별로 안 좋아하는 편인데,
얘는 굉장히 담백해서 좋았어요.

꿀이 조금 더 많았어도 괜찮았을 것 같지만
그래도 쫄깃한 식감 덕에 맛있게 먹었어요.

Previous article청와대까지 입성할 정도의 인기 맛집이라는 ‘이곳’
Next article롯데리아가 품절까지 예고했지만, 치솟는 인기에 재생산 한다는 버거
안녕하세요! 편의점 전문 에디터 밥심이에요. 편의점의 트랜디한 신상과 함께 꿀조합 레시피를 탐구하고 편의점 브랜드의 동일 제품군들의 맛차이를 꼼꼼하게 비교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