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운 겨울엔
국물이지~!

요즘같이 다시 쌀쌀해진 날씨에
떠오르는 음식 있으신가요?

밥심은 시원하고 뜨~끈한
국물요리가  생각나는데요.

이번에 풀무원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얼큰한 국물 제품을
출시했다고 해서 얼른 가져왔습니다!
같이 보러 가보실까요?

오늘의 제품은 풀무원 빨간오뎅탕으로
빨간오뎅볶이와 함께 출시되었어요.

두 가지 모두 먹어보고 싶었지만
국물이 땡겨  빨간오뎅탕을 선택했어요.ㅎㅎ

제품 정보

가격은 3,990원으로
근처 마트에서 구매했는데요.
매장마다 가격이 조금씩
차이날 수 있으니 참고해주세요.

노브랜드에서 빨간어묵이 대박나자마자
이렇게 풀무원에서도 바로 출시가 되었네요!

조리방법이 생각보다
많이 간단하더라고요?

육수를 내지 않고 바로
물과 소스 떡, 어묵만
넣어주면 끝이에요!

하지만 나트륨 함량이
꽤 높다는 점~ㅎㅎ

구성품은 진공포장 된 어묵과 떡,
국물을 낼 수 있는 소스 총 2가지로
단출한 모습이에요.

진공포장된 어묵에는 뜯는곳이
따로 표시되어 있어 가위도
필요없이 간편하게 자를 수 있어요!

진공포장을 뜯어보니 총 5가지의
어묵과 떡 3조각이 들어있었어요.

혹시 이 어묵탕 1인용인가요..?
너무 양이 적어서 아쉬웠습니다.ㅜㅜ

아쉬운 마음 뒤로 하고 얼마나
간편한지 조리해보겠습니다~!

먼저 냄비에 라면 1인분 물 양의
반 절만 부어준 후, 소스와
가래떡을 넣고 끓여주는데요.

밥심은 소스가 불닭볶음면 소스처럼
꾸덕한 형태인줄 알았는데
묽은 형태라 조금 당황했습니다.ㅋㅋ
(소스가 묽으니 튀지 않게 조심!)

물이 끓으면 어묵을 넣고
3분 30초 더 끓여주면 끝입니다!
정말 엄청 간단해요.ㅋㅋ

밥심은 더 매콤하게 먹기 위해
고추도 넣어봤어요.ㅎㅎ

조리시간이 짧았는데도 불구하고
떡과 어묵에 국물이 잘 스며들어서
각각 먹어도 매콤하니 맛있었습니다.b

국물은 멸치 육수의 시원한 맛이
느껴지고, 생각보다 단맛이 강한 편이었어요.

보통 시중에서 파는 어묵탕 소스를 넣으면
국물이 텁텁했는데 이 어묵탕은
텁텁하지 않고 깔끔했습니다!

떡과 어묵 모두 퍼지지 않고
쫄깃 쫀득한 식감이었어요.

밥심은 개인적으로 밀떡을 좋아하는데요.
이 떡은 쌀떡이더라고요..ㅎㅎ
그래도 쫄깃함은 살아있었습니다!

어묵은 시중 어묵보다 쫀득하고
맛과 식감이 종류별로 달라서
골라먹는 재미가 있어 좋았어요.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babshim
재구매 의사: 있음 / ★★★

쫀득하고 맛도 다양해서
골라먹는 재미가 좋았습니다!

다만 양이 적어서
다른 야채나 라면 사리를
추가해야 될 것 같은 느낌..ㅎㅎ

깔끔하고 개운한 국물은 좋았는데
얼큰함이 조금 약하더라고요.
조금 더 얼큰했어도 좋았을 것 같아요.

@food_lover
재구매 의사: 없음 / ★★개 반

집에서 혼술할 때 간편하게
먹기 좋을 것 같아요!

떡은 쌀떡인데 밀가루 냄새가
나서 별로였습니다..

가격에 비해 양이 적어서
다소 아쉬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