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시민들조차 황당하다’ 난데없이 ‘고속버스터미널’ 없어지는 도시는 바로…

권다울 기자 조회수  

사라질 위기 놓인 원주고속버스터미널
터미널 사업자, 부지 넘겨
“시민의 발이 묶일 위기”

고고투어

원주투데이

갑작스럽게 고속버스터미널을 잃게 될 도시가 있다. 바로 강원도 원주시다.

당장 버스 운영중단될 위기에 놓여 시민들의 불편이 가중될 것으로 보인다. 왜 원주고속버스터미널은 사라질 위기에 처했을까.

원주고속버스터미널은 우산동에 있었으나 2002년 단계동으로 옮겨졌다. 시내 주요 상권 중 한 곳인 단계동은 백화점, 대형마트, 교통 중심지가 밀집된 장소다.

이런 가운데, 최근 원주고속버스터미널 사업자가 경영상 등이 이유로 향후 터미널 운영 의사가 불분명한 사업체에 부지를 넘겼다.

원주투데이

매수자 요청으로 터미널 사업자가 곧 퇴거를 앞두면서 당장 고속버스 이용 불편이 따를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달 28일 박동수 원주시번영회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20년 동안 운영돼 온 원주고속버스터미널이 사라지게 됐다. 시민의 발이 묶일 위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원주고속버스터미널 사업자는 그동안 공공시설 부지인 터미널 부지에 각종 모델하우스를 짓고, 부수고를 통해 막대한 수익을 올리더니, 올해 2월에는 700억 원을 받고 그 부지를 서울 부동산개발업체에 팔아넘겼다”고 주장했다.

KG뉴스코리아

또 “터미널 부지 매수인은 터미널 사업자에게 퇴거를 요청하고 있고, 그 사업자는 인근 상가에 임시로 대합실을, 도로변에는 임시승강장을 만들고 있다. 마치 피난민 행렬 수준으로, 시민이 그 불편과 위험을 떠안아야 할 급박한 상황”이라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터미널 부지를 시, 시민들과 상의도 없이 팔아치운 사업주는 기업윤리에서 나아가 법적으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심지어 원주시가 사업자 요청에 따라 임시승강장을 설치하고 있었는데, 이마저도 불법으로 확인돼 모두 사라졌다고 한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박 회장은 뚜렷한 대책을 마련하지 못하는 원주시도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부지 매각으로 터미널 사업자가 퇴거해야 한다는 사실을 알았으면, 그때부터라도 매수자와 협상하든지 대체 부지를 마련해야 했지만 이렇다 할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새로 출범하는 원강수 시장이 취임 후 첫 과업으로 해결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원주시는 우선 고속버스 운영 중단을 막기 위해 임시승강장 마련에 주력하며, 장기적인 안정 운영 대안을 찾아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원주시번영회 등 지역 시민단체는 원주시 등을 상대로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이다.

권다울 기자
fv_editor@fastviewkorea.com

댓글12

300

댓글12

  • 고속버스부지 팔려면,코너부지가 원주시땅?이라 원주시가 모를것도 아닌데,이제와서 현원주시장 해결사항이라는 기사는 웃다가 어이없어지는 기사글이 아닐수없네.기사글을 똑바로 쓰려면,현부지조성지 , 토지대장떼서 고속터미널부지전체가 누구누구땅였는지 파악좀하고 써라.현실적인방안해결을추구한다면 누구가해결해야할과제가 아니라,어떻게 진행들이 되었었는지 파악좀하고 쓰기바란다. 기래기도 어이없어하는 앞도뒤도없는 기사써서 ..암담하다못해 ..기사라고 쓰는 기사님은 제발 지식좀 갖췄음 ..

  • 원주별장서 성접대 받은 대부분의검사들이 지금도별 지장없이 득세하며 맘껏 이세상을 누리고 있는것 같다

  • 성환읍도 마찬가지에요.터미널은 있지만 남부터미널에서 오던 서울행 고속버스가 끊어졌어요.손님이 없단 이유로

  • 지난번 원창묵시장이 제대로 계약조건대로 시행하도록 조치하고 촉구했어야한다! 원창묵 해결해라! 책임을지든지!

  • 리수니

    시장은 그동안 뭐했노?

[문화] 랭킹 뉴스

  • "이젠 하나밖에 안남아 …" 정찬성이 은퇴 경기에서 글러브 도둑맞은 이유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현재자 직업
  • 공포 드라마에서 '스티커 귀신'으로 출연하던 단역 여배우...지금은?
  • '연영과 여신' 별명가졌던 중앙대 여대생...지금은 이렇습니다
  • 돌연 사표 쓰고 미스코리아 나갔던 경기도 공무원,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파트들 공통점 살펴보니..."많을수록 좋다"

[문화] 공감 뉴스

  • 찐빵 장사로 시작해 노잼 도시를 먹여 살리고 있는 ‘이 기업’
  • 절박한 취준생 울리는 면접 질문 살펴보니…“케겔 운동은 하냐”
  • 다 큰 성인이 부모님에게 돈 받아내는 비법, 이것만 알고 계세요
  • 마케터→경영자로 승진한 앤디 재시 아마존 CEO의 놀라운 자산 규모
  • '주인 없는 회사'에 회장 생긴다는 소식에 누리꾼들이 분노하는 이유
  • 떠오르는 트렌드 “이것”…딜리버드 코리아 ‘W.O.R.L.D’ 발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말 타던 사고뭉치 막내아들에서 MZ 경영인으로 성장한 재벌 3세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잡음 끊이지 않는 ‘한국 축구협회’, 과거 논란들 파헤쳐봤더니…
  • 목포 현대조선소로 견학 온 ‘일본 고교생들’이 화들짝 놀란 이유
  • “이젠 하나밖에 안남아 …” 정찬성이 은퇴 경기에서 글러브 도둑맞은 이유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한때 운동 관두고 뉴질랜드에서 생선 손질하던 한국 남성…지금은?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현재자 직업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로포즈하던 무명배우, 지금은?
  • 너무 예뻐서 이틀에 1번씩 고백받았다는 여배우의 전성기 시절

[문화] 인기 뉴스

  • "이젠 하나밖에 안남아 …" 정찬성이 은퇴 경기에서 글러브 도둑맞은 이유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현재자 직업
  • 공포 드라마에서 '스티커 귀신'으로 출연하던 단역 여배우...지금은?
  • '연영과 여신' 별명가졌던 중앙대 여대생...지금은 이렇습니다
  • 돌연 사표 쓰고 미스코리아 나갔던 경기도 공무원,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파트들 공통점 살펴보니..."많을수록 좋다"

[문화] 추천 뉴스

  • 찐빵 장사로 시작해 노잼 도시를 먹여 살리고 있는 ‘이 기업’
  • 절박한 취준생 울리는 면접 질문 살펴보니…“케겔 운동은 하냐”
  • 다 큰 성인이 부모님에게 돈 받아내는 비법, 이것만 알고 계세요
  • 마케터→경영자로 승진한 앤디 재시 아마존 CEO의 놀라운 자산 규모
  • '주인 없는 회사'에 회장 생긴다는 소식에 누리꾼들이 분노하는 이유
  • 떠오르는 트렌드 “이것”…딜리버드 코리아 ‘W.O.R.L.D’ 발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말 타던 사고뭉치 막내아들에서 MZ 경영인으로 성장한 재벌 3세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잡음 끊이지 않는 ‘한국 축구협회’, 과거 논란들 파헤쳐봤더니…
  • 목포 현대조선소로 견학 온 ‘일본 고교생들’이 화들짝 놀란 이유
  • “이젠 하나밖에 안남아 …” 정찬성이 은퇴 경기에서 글러브 도둑맞은 이유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한때 운동 관두고 뉴질랜드에서 생선 손질하던 한국 남성…지금은?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현재자 직업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로포즈하던 무명배우, 지금은?
  • 너무 예뻐서 이틀에 1번씩 고백받았다는 여배우의 전성기 시절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