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베스트 드레스’ 미국인들도 열광했다는 정호연 시상식 패션, 실제 드레스 가격

유소희 기자 조회수  

정호연 에미상 시상식 패션 화제
루이비통 커스텀 제작
전통 머리 장식 ‘첩지’ 연상케 해

출처: instagram@hoooooyeony

instagram@hoooooyeony

배우 정호연이 ‘제74회 에미상‘에서 베스트 드레서로 선정됐다.

13일(한국시간) 정호연은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개최된 에미상에 참석해 뜨거운 주목을 받았다. 정호연은 에미상 드라마 부문 여우조연상 후보로 참석했다.

에미상 드라마 부문 여우조연상 후보로는 ‘세브란스: 단절’의 패트리샤 아퀘트, ‘오자크’ 줄리아 가너, ‘석세션’ 사라 스누크, ‘유포리아’ 시드니 스위니 등 유명 배우들이 올랐으며 정호연은 이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아쉽게도 수상에는 실패했으나 정호연은 이날 남다른 스타일링으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instagram@hoooooyeony

정호연은 그만의 아이덴티티가 돋보이는 드레스, 헤어피스, 백을 착용했는데 이는 모두 정호연이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루이비통에서 에미상에 참석하는 정호연을 위해 커스텀 제작했다.

심플한 디자인의 트임 드레스는 파스텔 색상의 시퀸 디테일로 자개를 연상시켰으며 허벅지 윗부분까지 트임이 있어 가느다란 다리를 강조했다. 화려한 드레스와 함께 정호연은 블랙 스트랩 샌들 힐과 블랙-골드 컬러의 핸드백을 매치했다.

특히 정호연의 헤어스타일은 눈길을 끌었는데 앞서 그는 댕기를 활용한 헤어스타일링으로 선보였던 데 이어 이번에도 한국의 전통 머리 장식을 선택했다. 정호연은 앞머리 가르마 부분에 핑크빛 헤어 액세서리를 꽂았는데 이는 조선시대에 쪽머리의 가르마에 얹어 쓰던 장신구 ‘첩지’를 연상케 했다.

뉴시스

14일 루이비통에 따르면 정호연이 착용한 드레스는 제작에 110시간, 자수를 놓는 데만 490시간이 소요됐다. 첩지를 연상케 했던 머리 장식 또한 특별 제작된 제품이었다. 루이비통에 따르면 이 제품은 국화의 꽃잎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됐다.

머리 장식은 크리스털과 자개로 만들었으며 디자인, 보석, 도금 등 다양한 분야와의 공동 작업을 통해 완성되기까지 30시간이 걸렸다.

미국 연예 매체 피플은 “정호연은 섬세한 커스텀 양식의 다채로운 컬러가 돋보이는 비즈 가운 드레스와 헤어 밴드를 매칭했다”고 언급했으며 정호연을 베스트 드레서 7위로 선정했다.

보그 US는 “눈썹 위까지 내린 앞머리와 컬이 들어간 단발머리를, 크리스털 플라워 브로치로 묶은 정호연의 격식이 눈을 사로잡았다”라며 에미상 베스트 드레서고 꼽았으며 미국의 유명 패션 매거진 하입베이 또한 정호연을 베스트 드레서로 발표했다.

정호연은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루이비통을 언급하며 “마법 같은 밤을 만들어줘 고맙다”고 전했다.

엑스포츠뉴스

한국일보

앞서 정호연은 크리틱스초이스 시상식에서도 루이비통 드레스를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당시 그가 입었던 드레스는 루이비통이 창립 200주년을 기념해 19세기 마리 앙뚜아네트 스타일에서 영감을 받아 런웨이에 올렸던 드레스로 알려졌다.

정호연이 시상식에서 착용한 드레스는 판매되지 않고 있지만 루이비통 공식 온라인 샵에서 비슷한 느낌의 드레스가 2330만 원에 판매되고 있다는 사실이 전해지면서 화제가 됐다.

한편 정호연이 출연한 ‘오징어 게임’은 ‘제74회 에미상’에서 한국 최초로 드라마 시리즈 부문 최우수 감독상, 최우수 남우주연상 등 6관왕을 달성했다. 이정재는 한국 배우로 처음 남우 주연상을 차지했으며 ‘오징어 게임’의 황동혁 감독은 감독상을 수상했다. 정호연은 황동혁 감독과 이정재의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한편 정호연은 ‘그래비티’ ‘로마’로 유명한 알폰소 쿠아론 감독의 애플TV+ 새 스릴러 시리즈 ‘디스클레이머’와 조 탈보트 감독의 신작 영화 ‘더 가버니스’의 주연으로 차기작을 확정 지었다.

유소희 기자
usohee_@singleliving.kr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태양의 후예'서 송중기 옆에 서있던 단역 배우, 사실 이런 사람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이슈] 공감 뉴스

  • ‘돈’ 없어 채무 조정 하는데…“신청 비용 300만 원 내라고?”
  • 라이더가 감시하는 그녀…끝까지 지켜보겠다고 선언한 이유는?
  • 정리해고 위기에 빠진 50대라면...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 코카콜라·스타벅스도 참여한 친환경 정수기 브랜드의 프로젝트(+내용)
  • '중국 테슬라' 불리던 하이파이, 경영난 닥치자 직원에게 준 월급 겨우...
  • 7년째 무명 시절보낸 배우, 알고 보니 ‘노사연 조카’였습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잡음 끊이지 않는 ‘한국 축구협회’, 과거 논란들 파헤쳐봤더니…
  • 목포 현대조선소로 견학 온 ‘일본 고교생들’이 화들짝 놀란 이유
  • “이젠 하나밖에 안남아 …” 정찬성이 은퇴 경기에서 글러브 도둑맞은 이유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한때 운동 관두고 뉴질랜드에서 생선 손질하던 한국 남성…지금은?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현재자 직업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로포즈하던 무명배우, 지금은?
  • 너무 예뻐서 이틀에 1번씩 고백받았다는 여배우의 전성기 시절
  • 공포 드라마에서 ‘스티커 귀신’으로 출연하던 단역 여배우…지금은?

[이슈] 인기 뉴스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태양의 후예'서 송중기 옆에 서있던 단역 배우, 사실 이런 사람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이슈] 추천 뉴스

  • ‘돈’ 없어 채무 조정 하는데…“신청 비용 300만 원 내라고?”
  • 라이더가 감시하는 그녀…끝까지 지켜보겠다고 선언한 이유는?
  • 정리해고 위기에 빠진 50대라면...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 코카콜라·스타벅스도 참여한 친환경 정수기 브랜드의 프로젝트(+내용)
  • '중국 테슬라' 불리던 하이파이, 경영난 닥치자 직원에게 준 월급 겨우...
  • 7년째 무명 시절보낸 배우, 알고 보니 ‘노사연 조카’였습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잡음 끊이지 않는 ‘한국 축구협회’, 과거 논란들 파헤쳐봤더니…
  • 목포 현대조선소로 견학 온 ‘일본 고교생들’이 화들짝 놀란 이유
  • “이젠 하나밖에 안남아 …” 정찬성이 은퇴 경기에서 글러브 도둑맞은 이유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한때 운동 관두고 뉴질랜드에서 생선 손질하던 한국 남성…지금은?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현재자 직업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로포즈하던 무명배우, 지금은?
  • 너무 예뻐서 이틀에 1번씩 고백받았다는 여배우의 전성기 시절
  • 공포 드라마에서 ‘스티커 귀신’으로 출연하던 단역 여배우…지금은?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