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갑질로 퇴출 당한 걸그룹 멤버와 볼 뽀뽀 사진 공개하며 응원 중인 여가수 

유소희 기자 조회수  

선미 SNS에 츄 사진 게재
공개적인 지지
츄, ‘갑질 논란’ 휩싸여

출처 : Instagram@official_sunmi

출처 : Instagram@official_sunmi

가수 선미가 갑질 논란으로 이달의 소녀에서 퇴출당한 츄를 공개적으로 지지했다.

지난 27일 선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스마일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에서 선미와 츄가 다정하게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 보였다. 사진에서 선미는 츄를 꼭 끌어안고 그녀의 볼에 뽀뽀하는 듯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해당 사진은 과거 이들이 방송을 통해 만나 찍었던 셀카다.

선미가 과거에 찍었던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개적으로 게재하면서 최근 갑질 논란으로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에 퇴출 당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츄를 응원하기 위함으로 보인다.

해당 게시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츄 진짜 열심히 살았구나! 이렇게 응원만 받기도 힘든데”, “변 지인들도 맘 안 좋겠다. 츄 화이팅!!”, “둘이 예능 같이했었지! 주변 동료 연예인들이 츄가 어떤 사람인지 증명해준다.” 등 츄를 응원하는 반응을 보였다.

출처 : 뉴스1

앞서 츄가 속해있던 걸그룹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지난 25일 “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츄(본명 김지우)를 금 일부로 이달의 소녀(LOONA) 멤버에서 제명하고 퇴출하기로 결의해 이를 팬 여러분께 공지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츄를 퇴출한 이유에 관해 “최근 당사 스태프들을 향한 츄의 폭언 등 갑질 관련 제보가 있어 조사한바 사실이 소명돼 회사 대표자가 스태프들에게 사과하고 위로하는 중이며, 이에 당사가 책임을 지고 이달의 소녀에서 츄를 퇴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츄의 퇴출 소식이 알려진 이후 같은 멤버였던 이달의 소녀 현진은 팬들에게 “누구보다 지금 가슴 아픈 건 츄 언니일 거다. 츄 언니 많이 응원해주고 사랑해주세요”라며 츄를 지지했다.

이에 팬들이 “언니 혼나는 거 아냐?”라고 걱정하자 현진은 “왜 혼나. 내가 잘못했어?”라고 대답했다.

출처 : Instagram@chuucandoit

또한, 츄가 출연 중인 웹 예능 ‘지켜츄’의 작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갑질이라니 진짜 웃긴다. 지우는 자기도 힘든데 다른 스태프가 돈 못 받을까 봐 걱정해주던 앤데”라며 “내가 답답해서 ‘너부터 신경 써, 지우야!’ 했더니 ‘저도 겪어봐서 힘든 거 아니까 그냥 못 보겠어요’ 하던 애다”라고 밝혔다.

이어 “애 제대로 케어 안 해준 거 우리가 전부 아는데. 그래봤자 지우는 잘 될 거다. 워낙 사람들한테 잘해서”라고 소속사의 주장에 대응하는 의견을 내놓았다.

또한, 츄와 광고 계약 끝난 지 오래된 브랜드에서도 논란이 터지자마자 츄를 지지하는 글을 올려 화제를 모았다.

집중력연구소는 공먹젤의 모델이었던 ‘츄’님의 안타까운 기사 소식을 접해 마음이 아프다고 말문을 뗐다. 그러면서 하루빨리 진실이 밝혀지길 바란다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출처 : Instagram@chuucandoit

출처 : Instagram@chuucandoit

한편 1999년생인 츄는 2017년 12월 이달의 소녀 데뷔 프로젝트를 통해 솔로곡을 내며 가요계에 발을 들였다.

이후 2018년 그룹 이달의 소녀로 데뷔하면서 가수 활동과 함께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다만 지난 8월부터 진행된 이달의 소녀 월드투어 무대에는 서지 않았다.

유소희 기자
usohee_@singleliving.kr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 ‘돈’ 없어 채무 조정 하는데…“신청 비용 300만 원 내라고?”
  • 라이더가 감시하는 그녀…끝까지 지켜보겠다고 선언한 이유는?
  • 정리해고 위기에 빠진 50대라면...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 코카콜라·스타벅스도 참여한 친환경 정수기 브랜드의 프로젝트(+내용)

[이슈] 공감 뉴스

  • '중국 테슬라' 불리던 하이파이, 경영난 닥치자 직원에게 준 월급 겨우...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 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제2의 직업
  • 공포 드라마에서 '스티커 귀신'으로 출연하던 여배우 "누구냐면요"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러포즈하던 무명배우의 현재
  • 7년째 무명 시절보낸 배우, 알고 보니 ‘노사연 조카’였습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돌연 사표 쓰고 미스코리아 나갔던 경기도 공무원,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파트들 공통점 살펴보니…”많을수록 좋다”
  • ‘GDP 3위’였던 나라, 요즘 심각한 경기 침체 빠졌다는데…
  • 무려 30년간 285억 써서 장애인 도운 재벌 회장님의 위대한 유산
  • 찐빵 장사로 시작해 노잼 도시를 먹여 살리고 있는 ‘이 기업’
  • “재입대하고 복권 20억 당첨되기” 극악무도한 밸런스 게임의 주인공 나타났다
  • 10년째 우리나라 제일 비싼 단독주택 1위, 이 기업 회장집이었다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 ‘황금 자격증’이라 불리던 공인중개사의 추락…대신 떠오른 자격증은?
  • 5대 은행 체제 끝난다…시중 은행에 출사표 던진 지방 은행 어디냐면
  • 절박한 취준생 울리는 면접 질문 살펴보니…“케겔 운동은 하냐”

[이슈] 인기 뉴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 ‘돈’ 없어 채무 조정 하는데…“신청 비용 300만 원 내라고?”
  • 라이더가 감시하는 그녀…끝까지 지켜보겠다고 선언한 이유는?
  • 정리해고 위기에 빠진 50대라면...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 코카콜라·스타벅스도 참여한 친환경 정수기 브랜드의 프로젝트(+내용)

[이슈] 추천 뉴스

  • '중국 테슬라' 불리던 하이파이, 경영난 닥치자 직원에게 준 월급 겨우...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 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제2의 직업
  • 공포 드라마에서 '스티커 귀신'으로 출연하던 여배우 "누구냐면요"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러포즈하던 무명배우의 현재
  • 7년째 무명 시절보낸 배우, 알고 보니 ‘노사연 조카’였습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돌연 사표 쓰고 미스코리아 나갔던 경기도 공무원,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파트들 공통점 살펴보니…”많을수록 좋다”
  • ‘GDP 3위’였던 나라, 요즘 심각한 경기 침체 빠졌다는데…
  • 무려 30년간 285억 써서 장애인 도운 재벌 회장님의 위대한 유산
  • 찐빵 장사로 시작해 노잼 도시를 먹여 살리고 있는 ‘이 기업’
  • “재입대하고 복권 20억 당첨되기” 극악무도한 밸런스 게임의 주인공 나타났다
  • 10년째 우리나라 제일 비싼 단독주택 1위, 이 기업 회장집이었다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 ‘황금 자격증’이라 불리던 공인중개사의 추락…대신 떠오른 자격증은?
  • 5대 은행 체제 끝난다…시중 은행에 출사표 던진 지방 은행 어디냐면
  • 절박한 취준생 울리는 면접 질문 살펴보니…“케겔 운동은 하냐”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