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중국 테슬라’ 불리던 하이파이, 경영난 닥치자 직원에게 준 월급 겨우…

류종현 기자 조회수  

중국 전기차 ‘하이파이’ 경영난
생산 중단과 강제 감봉
월 50만 원 지급 공지

출처 : HiPhi

중국 프리미엄 전기차 브랜드 하이파이(HiPhi·중문명 가오허高合)는 변신 로봇을 닮은 듯한 차별화된 디자인과 성능으로 전기차 시장에서 신흥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그런데 최근 경영난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현지언론에 따르면 하이파이는 앞으로 6개월 간 생산을 중단한다고 최근 내부 공지했다.

이와 함께 직원 급여도 2월 18일부터 삭감, 내달 15일 이후엔 상하이지역 최저임금인 월 2690위안(약 50만 원)씩만 지급된다고.

사측은 가동중단과 급여삭감 결정이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으나 현지언론은 관계자들을 인용해 “하이파이 주요 주주인 지방정부들이 당분간 가동중단과 급여삭감 사실을 외부에 공개하지 말 것을 하이파이 측에 요구한 것으로 확인됐다”며 “주주들이 지원에 나설지 여부는 미지수”라고 보도했다.

출처 : HiPhi

하이파이는 지난 2020년 9월 첫 모델을 내놨다. 처음 개발한 모델의 가격이 50만위안(약 9,200만원)에 이르는 등 프리미엄 브랜드를 표방했다. 가격이 비싼 만큼 판매량은 많지 않았다.

2021년 4200여대, 2022년 4500여대를 판매했다. 지난해 판매량은 발표되지 않았지만 당초 목표인 최소 8000대는 달성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상황에 따라 기아 현지 합작법인인 옌청 웨다기아 1공장에서 하이파이X와 하이파이Y 등을 위탁생산하고 있다. 자체적으로 생산량이나 부품공급망을 확보하기 어려운 조건이었다.

하이파이의 몰락은 중국 전기차 시장 경쟁 과열의 단면이다.

중국공업정보화부는 연초 “지난해 순수전기차와 하이브리드 등을 포함한 신에너지차 생산과 판매가 크게 늘어난 가운데 수출은 78% 증가한 120만3000대에 달했다”면서도 “다수의 제조업체는 여전히 수익을 내지 못하고 있으며 무질서한 경쟁이 발생하고 있다”고 밝혔다.

과잉 경쟁은 제품 가격 하락과 기업들의 수익성 악화로 이어진다.

출처 : HiPhi

한편 하이파이는 앞서 테슬라를 앞지른 전적이 있다.

지난 1월 세계적인 전기차 강국 노르웨이에서 노르웨이자동차연맹(NAF)이 여름철에 한번, 겨울철에 한번 등 반기별로 주최하는 ‘엘 프릭스’ 주행거리 테스트 행사가 열렸다.

이날 하이파이가 개발한 ‘하이파이 Z’ 모델은 테슬라 전기차들보다 긴 주행거리를 기록하는 이변을 일으켰다.

당시 테스트 행사는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영하 2~10도의 환경에서 진행됐다.

테슬라 모델3의 1회 충전 주행거리는 441km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테슬라가 공식적으로 홍보하는 최대 주행거리 629km에는 크게 미치지 못했으나 경쟁 전기차들에 비하면 여전히 높은 수준을 보였다.

그런데 하이파이 Z는 무려 522km를 기록하면서 1위를 차지했다.

하이파이 Z의 공식 최대 주행거리는 555km였는데 이번 대회에서 검증된 주행거리가 522km였으므로 공식 주행거리와 실제 주행거리 간 격차가 매우 적은 것으로 확인됐다.

류종현 기자
fastad2@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 ‘돈’ 없어 채무 조정 하는데…“신청 비용 300만 원 내라고?”
  • 라이더가 감시하는 그녀…끝까지 지켜보겠다고 선언한 이유는?
  • 정리해고 위기에 빠진 50대라면...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 코카콜라·스타벅스도 참여한 친환경 정수기 브랜드의 프로젝트(+내용)

[이슈] 공감 뉴스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 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제2의 직업
  • 공포 드라마에서 '스티커 귀신'으로 출연하던 여배우 "누구냐면요"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러포즈하던 무명배우의 현재
  • 7년째 무명 시절보낸 배우, 알고 보니 ‘노사연 조카’였습니다
  • 배구선수와 7년째 연애 중인 배우의 충격적인 살림 실력 공개됐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연영과 여신’ 별명가졌던 중앙대 여대생…지금은 이렇습니다
  • “내 외모보고…” 정우성이 함께 멜로 연기한 여배우에게 한 말
  • 세계 최대의 대마초 유통회사 대표…하버드 졸업한 한국인이라고?
  • ‘사랑과 전쟁’ 출연해 눈도장찍은 단역 여배우…지금은 이렇게 지내죠
  • 돌연 사표 쓰고 미스코리아 나갔던 경기도 공무원,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파트들 공통점 살펴보니…”많을수록 좋다”
  • ‘GDP 3위’였던 나라, 요즘 심각한 경기 침체 빠졌다는데…
  • 무려 30년간 285억 써서 장애인 도운 재벌 회장님의 위대한 유산
  • 찐빵 장사로 시작해 노잼 도시를 먹여 살리고 있는 ‘이 기업’
  • “재입대하고 복권 20억 당첨되기” 극악무도한 밸런스 게임의 주인공 나타났다
  • 10년째 우리나라 제일 비싼 단독주택 1위, 이 기업 회장집이었다

[이슈] 인기 뉴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 ‘돈’ 없어 채무 조정 하는데…“신청 비용 300만 원 내라고?”
  • 라이더가 감시하는 그녀…끝까지 지켜보겠다고 선언한 이유는?
  • 정리해고 위기에 빠진 50대라면...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 코카콜라·스타벅스도 참여한 친환경 정수기 브랜드의 프로젝트(+내용)

[이슈] 추천 뉴스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 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제2의 직업
  • 공포 드라마에서 '스티커 귀신'으로 출연하던 여배우 "누구냐면요"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러포즈하던 무명배우의 현재
  • 7년째 무명 시절보낸 배우, 알고 보니 ‘노사연 조카’였습니다
  • 배구선수와 7년째 연애 중인 배우의 충격적인 살림 실력 공개됐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연영과 여신’ 별명가졌던 중앙대 여대생…지금은 이렇습니다
  • “내 외모보고…” 정우성이 함께 멜로 연기한 여배우에게 한 말
  • 세계 최대의 대마초 유통회사 대표…하버드 졸업한 한국인이라고?
  • ‘사랑과 전쟁’ 출연해 눈도장찍은 단역 여배우…지금은 이렇게 지내죠
  • 돌연 사표 쓰고 미스코리아 나갔던 경기도 공무원,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파트들 공통점 살펴보니…”많을수록 좋다”
  • ‘GDP 3위’였던 나라, 요즘 심각한 경기 침체 빠졌다는데…
  • 무려 30년간 285억 써서 장애인 도운 재벌 회장님의 위대한 유산
  • 찐빵 장사로 시작해 노잼 도시를 먹여 살리고 있는 ‘이 기업’
  • “재입대하고 복권 20억 당첨되기” 극악무도한 밸런스 게임의 주인공 나타났다
  • 10년째 우리나라 제일 비싼 단독주택 1위, 이 기업 회장집이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