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진열하자마자 다 팔린다는 스타벅스 신상 토스트 리얼후기

권다울 기자 조회수  

스타벅스 새해 신상

스타벅스에서는 아시다시피 커피를 비롯한 음료 외에도 다양한 푸드를 판매하는데요. 그중 샌드위치도 바쁜 직장인들의 간단한 한 끼로 사랑받는 메뉴 중 하나예요.

그래서 오늘 밥심 언니는 스타벅스가 1월 1일 출시한 새해 신상 푸드 6종 중, ‘골든 멜팅 치즈 샌드위치’를 먹어봤어요.

먹음직스러운 디저트와 푸드가 가득 진열되어 있었는데요. 자꾸 디저트를 힐끔거리게 되더라구요. 하지만 정신 딱 차리고! 오늘의 목표를 찾아봤어요.

샌드위치 소개

찾아갔을 때 골든 멜팅 치즈 샌드위치는 2개 남아 있었어요. 다른 푸드들과 비교해 보면 그렇게 작지 않은 크기로 보이죠?

이 샌드위치는 455kcal에 나트륨이 960mg 포함되어 있다고 해요. 스타벅스의 ‘레이즌 스콘’은 나트륨 함량이 630mg 정도인데, 아무래도 치즈가 많이 들어가서 그런지 나트륨 함량이 높네요.

드디어 만난 골든 멜팅 치즈 샌드위치는 스타벅스 특유의 종이와 비닐에 포장된 모습인데요. 종이에 적힌 치즈 세 종류가 눈에 띄네요. 밥심 언니는 치즈를 정말 좋아하는데, 과연 정말 치즈의 풍미가 가득할지 기대가 되었어요.

가격은 5,800원이에요. 샌드위치 크기와 스타벅스의 평균적인 음료 가격대를 생각하면 그렇게 비싸지는 않다는 생각이 드네요.

짠! 처음 봤을 때 빵 표면이 소보루같다고 생각했는데, 쌀가루로 만든 더치 브레드라고 하네요. 톡톡톡톡 건드려 보니 꽤 딱딱했어요.

빵을 들어보면 안쪽에 체더, 모짜렐라, 아메리칸 스위스 치즈가 층층이 들어 있어요. 또 얇은 스모크 햄 두 장과 토마토, 치포틀레 소스도 함께 있네요.

양손으로 잡아보니 이 정도 크기예요. 한 손으로 잡으면 손안에 다 들어오지 않을 정도예요. 두께 역시 웬만한 햄버거 두께 정도는 되는 듯한데요. 빵 표면이 단단해서 쉽게 눌리지는 않아요. 햄버거처럼 한 입씩 베어 물어 먹기는 힘들 것 같아요ㅎㅎ

슥삭슥삭 잘라봤어요. 빵이 질긴 편이라 그런지 자르기가 조금 힘들었는데요. 위쪽 빵의 바삭한 부분은 잘 잘렸지만 아래쪽 빵이 잘 잘리지 않아서 결국 포크로 쫙 뜯어냈어요.

반으로 자른 모습이에요. 녹은 치즈끼리 살짝 섞여서 먹음직스럽더라구요. 안 그래도 치즈 향이 폴폴 났는데 자르니까 더 진한 냄새가 나서 얼른 먹어보고 싶었어요. 손이 근질근질했어요.

본격 먹방 타임

드디어 한 입! 그런데 덜 데워졌는지 생각보다는 치즈가 잘 늘어나지 않았어요. 그래서 다시 한 입, 치즈가 두껍게 쌓인 곳을 먹어보니 늘어나기는 했지만 상상만큼은 아니어서 아쉬웠어요 ㅠㅠ

빵은 소보루 같은 식감이 아니고 딱딱한 껍질이 붙어 있는 느낌이었어요. 씹을 때 와작와작 소리가 날 정도로 바삭한데 식고 나니 딱딱해지면서 조금 눅눅하게 느껴지기도 했어요. 날이 추워서 금방 식어버린 탓도 있지만요.

치즈 양은 적당했어요. 더 많이 있으면 물론 좋겠지만 부족하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어요. 치즈가 워낙 여러 종류 들어 있어 맛이 강하다 보니, 햄은 식감만 느껴지고 맛이 크게 느껴지지 않았어요.

치즈, 빵, 햄 조합이다 보니 느끼한 음식을 잘 못 드시는 분들은 음료가 필수일지도 모르겠어요ㅎㅎ 하지만 밥심 언니는 싹 해치웠죠! 음료와 함께 드신다면 커피류보다는 상큼한 과일 음료나 에이드를 추천해요.

치즈가 잘 늘어나지 않았던 게 아쉬웠던 밥심 언니. 하나를 더 사서 직접 데워 먹어봤어요. 그러자 치즈가 쭈우욱 늘어나네요! 아무래도 매장에서는 충분히 데워지지 않았나 봐요 ㅠㅠ

깔끔한 단면도 다시 살펴볼게요. 치즈가 잘 녹아서 늘어난 게 보이죠? 햄과 토마토를 합친 두께만큼 치즈가 있는 것 같아요. 치즈 덕후인 밥심 언니는 흡족했어요.

에디터의 주관적인 총평

오늘 치즈가 끌리는 사람이라면 제격인 샌드위치

별점 ★★★☆☆

주관적인 기준으로는 하나를 다 먹었을 때 사~알짝 배가 차는 양이에요. 바삭바삭한 쌀가루 얹은 크러스트가 특징적인 빵인데요. 일반적인 부드러운 샌드위치를 선호한다면 비추! 바삭한 빵과 멜팅치즈가 특징이라는 점 빼고는 구성은 다소 평범해요.

또 데운 직후에 호로록 먹어버려야 가장 맛있게 먹을 수 있을 것 같아요! 가장 중요한 치즈는 ‘멜팅 치즈’라는 이름이 아깝지 않을 정도로 충분한 양이었어요. (여기에 고기패티 추가 하고 싶다는…배가 조금 덜 찼어)

권다울 기자
fv_editor@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태양의 후예'서 송중기 옆에 서있던 단역 배우, 사실 이런 사람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이슈] 공감 뉴스

  • ‘돈’ 없어 채무 조정 하는데…“신청 비용 300만 원 내라고?”
  • 라이더가 감시하는 그녀…끝까지 지켜보겠다고 선언한 이유는?
  • 정리해고 위기에 빠진 50대라면...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 코카콜라·스타벅스도 참여한 친환경 정수기 브랜드의 프로젝트(+내용)
  • '중국 테슬라' 불리던 하이파이, 경영난 닥치자 직원에게 준 월급 겨우...
  • 7년째 무명 시절보낸 배우, 알고 보니 ‘노사연 조카’였습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말 타던 사고뭉치 막내아들에서 MZ 경영인으로 성장한 재벌 3세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잡음 끊이지 않는 ‘한국 축구협회’, 과거 논란들 파헤쳐봤더니…
  • 목포 현대조선소로 견학 온 ‘일본 고교생들’이 화들짝 놀란 이유
  • “이젠 하나밖에 안남아 …” 정찬성이 은퇴 경기에서 글러브 도둑맞은 이유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한때 운동 관두고 뉴질랜드에서 생선 손질하던 한국 남성…지금은?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현재자 직업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로포즈하던 무명배우, 지금은?
  • 너무 예뻐서 이틀에 1번씩 고백받았다는 여배우의 전성기 시절

[이슈] 인기 뉴스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태양의 후예'서 송중기 옆에 서있던 단역 배우, 사실 이런 사람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MBTI→사주까지...’ MZ세대 열광하는 현실 이유는 바로

[이슈] 추천 뉴스

  • ‘돈’ 없어 채무 조정 하는데…“신청 비용 300만 원 내라고?”
  • 라이더가 감시하는 그녀…끝까지 지켜보겠다고 선언한 이유는?
  • 정리해고 위기에 빠진 50대라면...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 코카콜라·스타벅스도 참여한 친환경 정수기 브랜드의 프로젝트(+내용)
  • '중국 테슬라' 불리던 하이파이, 경영난 닥치자 직원에게 준 월급 겨우...
  • 7년째 무명 시절보낸 배우, 알고 보니 ‘노사연 조카’였습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말 타던 사고뭉치 막내아들에서 MZ 경영인으로 성장한 재벌 3세
  • 독일, 일본 의사들은 의대 증원할 때,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반응)
  • 잡음 끊이지 않는 ‘한국 축구협회’, 과거 논란들 파헤쳐봤더니…
  • 목포 현대조선소로 견학 온 ‘일본 고교생들’이 화들짝 놀란 이유
  • “이젠 하나밖에 안남아 …” 정찬성이 은퇴 경기에서 글러브 도둑맞은 이유
  • 이강인 선수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한때 운동 관두고 뉴질랜드에서 생선 손질하던 한국 남성…지금은?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현재자 직업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요즘 제가 대세죠”
  • 전재산 32만원 탈탈 털어 산 반지로 프로포즈하던 무명배우, 지금은?
  • 너무 예뻐서 이틀에 1번씩 고백받았다는 여배우의 전성기 시절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