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죽은 남편과 자신을 ‘기니피그’라고 비유할 수 밖에 없던 이유

백빛가람 기자 조회수  

테슬라 자율 주행 기술 첫 사망 사례
‘운전자 음주 상태였지만 아니었어도 죽어’
테슬라 측, 우리의 기술 결함이 아니다 주장

출처 = 셔터스톡

워싱턴 포스트의 새로운 보도에 따르면 테슬라의 채용 담당자인 한스 폰 오헤인은 그의 테슬라 모델 3가 도로를 벗어나 나무에 충돌한 후 불이 붙어 콜로라도의 산악 도로에서 사망했다.

2022년 충돌 당시 차량에 타고 있던 오하인의 친구 에릭 로시터는 오하인이 테슬라의 ‘자율 주행 기능’을 사용하고 있었으며 차량이 도로를 곧장 벗어나 달렸다고 이 매체는 보도했다.

로시터의 증언이 사실이라면, 이 사고는 테슬라가 지금까지 공개적으로 인정하지 않은 첫 번째 완전한 자율 주행 기술과 관련된 사망 사례가 될 것이다.

오하인은 사고 당시 혈중 알코올 농도가 법정 허용치의 3배를 초과한 음주 상태였지만  수사관들은 이 사고가 일반적인 음주운전 사고가 아니었다고 판단했다.  포스트는 사고 전 차량이 브레이크를 밟으려고 했다는 것을 나타내는 스케치 마크가 없었지만, 현장에는 “회전하는 타이어 흔적”이 있었으며, 이는 충돌 후에도 여전히 바퀴에 힘이 계속 공급되었음을 의미한다고 보도했다.

콜로라도 주 경찰대의 로버트 매든 경사는 “충돌 역학과 차량이 갑작스러운 기동의 증거 없이 도로를 이탈한 점을 고려할 때, 이는 운전자 보조 기능이 작동하고 있음”을 말해준다고 밝혔다

매든은 또한 차량을 집어삼킨 뒤 발생한 화재를 오하인이 운전하는 차량인 테슬라 언더캐리어에 보관된 리튬이온 배터리 셀 때문에 그가 겪은 “가장 강렬한” 차량 화재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오하인의 사망 원인은 연기 흡입과 열에 의한 부상으로 밝혀졌으며, 화염의 강도 때문에 사고에서 살아남지 못했을 것이라고 포스트는 보도했다.

오하인의 부인 노라 바스는 워싱턴 포스트에 남편이 일론 머스크의 자율 주행 차량에 대한 미래 비전을 신뢰해, 테슬라의 자율 주행 기술을 개선하기 위해 “덜컥거리는” 경험을 참아내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테슬라는 지금까지 오하인의 죽음에 대해 침묵을 지키고 있다. 그래서 그녀는 자신과 남편이 안전에 대한 거짓 약속으로 기술의 변곡점들을 증명하는 “그냥 기니피그에 불과하다”라고 언론에 말했다.

“한스가 얼마나 취했는지에 관계 없이 머스크는 이 차가 스스로 운전할 수 있으며 본질적으로 사람보다 더 낫다고 주장했다” 라고 바스는 말했다.

바스와 테슬라의 대표는 비즈니스 인사이더로부터 코멘트 요청에 즉시 응답하지 않았다.

테슬라의 현재 자율 주행 기술에 대한 면책 조항은 다음과 같다.

“오토 파일럿, 향상된 오토 파일럿 및 완전 자율 주행 기능은 운전대를 잡고 언제든지 인수할 준비가 된 완전히 주의를 기울이는 운전자와 함께 사용하기 위한 것입니다. 이러한 기능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더 능력 있게 설계되었지만 현재 활성화된 기능은 차량을 자율적으로 만들지 않습니다”

테슬라의 완전 자율 주행 기능은 아직 베타 테스트 중이다.

테슬라는 고속도로에서 사용하도록 설계된 테슬라의 오토파일럿 기술과 관련하여 수많은 출돌이 발생했고 일부는 치명적이었다. 그러나 테슬라는 충돌에 관한 책임을 지지 않았다.

그러나 거의 모든 시나리오를 통해 테슬라 차량을 조작하기 위한 완전 자율 주행 기술은 어떤 사망과도 확실하게 연관되지 않았다. 포스트는 2022년 샌프란시스코의 오클랜드 베이 브릿지에서 여러 명의 부상자를 낸 8대의 차량 더미 뒤에 있는 테슬라 운전자가 당국에 완전 자율 주행을 사용하고 있다고 밝혔으며, 오하인의 죽음은 이 기술과 관련된 첫 번째 사망 사례라고 보도했다.

테슬라의 완전 자율주행 기능은 아직 베타 테스트 중입니다.

테슬라의 오토파일럿 기술과 연관된 사고가 여러 건 발생했으며, 일부는 사망사고였지만, 테슬라는 사고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완전 자율 주행 기술은 테슬라 차량을 거의 모든 상황에서 조종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지만, 아직까지는 어떤 사망 사례와도 명확하게 연관되지 않았습니다. 포스트는 2022년에 샌프란시스코-오클랜드 베이 브리지에서 8대의 차량이 연쇄 충돌하여 여러 사람이 다친 사고의 운전자가 완전 자율 주행 기능을 사용하고 있었다고 당국에 말했다고 보도하였으며, 오하인의 사망은 이 기술과 관련된 첫 번째 알려진 사망 사례가 될 수 있습니다.

원문을 비즈니스 인사이더에서 읽어보세요.
백빛가람 기자
fastad1@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TV] 랭킹 뉴스

  • '사랑과 전쟁' 출연해 눈도장찍은 단역 여배우...지금은 이렇게 지내죠
  • “재입대하고 복권 20억 당첨되기” 극악무도한 밸런스 게임의 주인공 나타났다
  • '피겨 여왕' 김연아와 결혼한 남편에게 붙었다는 뜻밖의 별명
  • '가정 폭력' 아버지 밑에서 자랐다는 여가수, 가장 큰 일탈은...
  • 현금 '68만원' 들고 다닌다는 여배우의 가방 본 누리꾼 반응
  • 매일 '오심' 하는 프로야구 심판, 시즌 끝나고 이렇게 징계 받습니다

[TV] 공감 뉴스

  • "모든 선수들이 싫어했다" 윤석민이 작정하고 말한 '기아 타이거즈' 군기 수준
  • 노브랜드 직원들도 놀란다는 9,900원짜리 찜솥 효과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연영과 여신’ 별명가졌던 중앙대 여대생…지금은 이렇습니다
  • “내 외모보고…” 정우성이 함께 멜로 연기한 여배우에게 한 말
  • 세계 최대의 대마초 유통회사 대표…하버드 졸업한 한국인이라고?
  • ‘사랑과 전쟁’ 출연해 눈도장찍은 단역 여배우…지금은 이렇게 지내죠
  • 돌연 사표 쓰고 미스코리아 나갔던 경기도 공무원,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파트들 공통점 살펴보니…”많을수록 좋다”
  • ‘GDP 3위’였던 나라, 요즘 심각한 경기 침체 빠졌다는데…
  • 무려 30년간 285억 써서 장애인 도운 재벌 회장님의 위대한 유산
  • 찐빵 장사로 시작해 노잼 도시를 먹여 살리고 있는 ‘이 기업’
  • “재입대하고 복권 20억 당첨되기” 극악무도한 밸런스 게임의 주인공 나타났다
  • 10년째 우리나라 제일 비싼 단독주택 1위, 이 기업 회장집이었다

[TV] 인기 뉴스

  • '사랑과 전쟁' 출연해 눈도장찍은 단역 여배우...지금은 이렇게 지내죠
  • “재입대하고 복권 20억 당첨되기” 극악무도한 밸런스 게임의 주인공 나타났다
  • '피겨 여왕' 김연아와 결혼한 남편에게 붙었다는 뜻밖의 별명
  • '가정 폭력' 아버지 밑에서 자랐다는 여가수, 가장 큰 일탈은...
  • 현금 '68만원' 들고 다닌다는 여배우의 가방 본 누리꾼 반응
  • 매일 '오심' 하는 프로야구 심판, 시즌 끝나고 이렇게 징계 받습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연영과 여신’ 별명가졌던 중앙대 여대생…지금은 이렇습니다
  • “내 외모보고…” 정우성이 함께 멜로 연기한 여배우에게 한 말
  • 세계 최대의 대마초 유통회사 대표…하버드 졸업한 한국인이라고?
  • ‘사랑과 전쟁’ 출연해 눈도장찍은 단역 여배우…지금은 이렇게 지내죠
  • 돌연 사표 쓰고 미스코리아 나갔던 경기도 공무원,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 가난한 신문배달 소년에서 대기업 회장까지 올랐던 남자의 최후
  • 서울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아파트들 공통점 살펴보니…”많을수록 좋다”
  • ‘GDP 3위’였던 나라, 요즘 심각한 경기 침체 빠졌다는데…
  • 무려 30년간 285억 써서 장애인 도운 재벌 회장님의 위대한 유산
  • 찐빵 장사로 시작해 노잼 도시를 먹여 살리고 있는 ‘이 기업’
  • “재입대하고 복권 20억 당첨되기” 극악무도한 밸런스 게임의 주인공 나타났다
  • 10년째 우리나라 제일 비싼 단독주택 1위, 이 기업 회장집이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