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존경하는 아버지 이름’을 배우 예명으로 쓰고 있다는 연예인

류종현 기자 조회수  

배우 조진웅, 본명 조원준
아버지 이름을 예명 사용
아버지 향한 존경심 담은 선택

출처: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

배우 조진웅이 예명에 담긴 의미를 공개해 사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그는 한 방송에서 예명으로 아버지의 존함을 쓰고 있다고 고백했다. 원래 본명은 조원준으로, 아버지의 이름이 남자답고 멋있어 연예계 예명으로 쓰게 되었다고 한다.

그는 “아버지를 굉장히 존경하지만 살갑게 대하지는 못한다. 뭔가 같이할 수 있는 게 없을까 생각하다 아버지의 이름을 빌렸다. 그래서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 크레딧 이름부터 예명을 사용하기 시작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출처: KBS 예능 ‘해피투게더4’

아들의 독특하면서도 의미 있는 예명에 대해 조진웅의 아버지는 “네가 집에서 가져갈 게 없어서 별걸 다 가져가는구나. 맘대로 해라”라며 허락했다고 알려져 웃음을 자아냈다.

조진웅은 아버지 성함을 쓰며 항상 이름에 먹칠하지 않도록 항상 마음가짐을 다잡고 잘살게 된다고 이야기하며 효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의 본명은 주로 은행이나 행정 업무를 할 때만 쓴다고 밝혔다.

출처: KBS 드라마 ‘추노’

출처: MBC 드라마 ‘신이라 불리운 사나이’

아버지 성함을 예명으로 쓰며 항상 초심을 간직하고 있다는 배우 조진웅은 부산에 있는 극단 ‘동녘’에 가입하여 10년간 연극 무대에 서다 2004년 말죽거리 잔혹사의 단역으로 스크린 데뷔에 성공했다.

그는 영화 ‘우리 형’, ‘비열한 거리’, ‘폭력 써클’, ‘고지전’, 드라마 ‘솔약국집 아들들’, ‘열혈장사꾼’ 등의 여러 작품에서 조연과 단역을 가리지 않고 출연하며 연기력을 입증했다. 그러던 그는 드라마 ‘추노’의 충복한 장수 ‘곽한섬’과 드라마 ‘신이라 불리운 사나이’의 다혈질 재벌 2세 ‘장호’ 역할로 신스틸러에 등극하며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드러냈다.

출처: 영화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

출처: 영화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 스틸컷

출처: tvN 드라마 ‘시그널’

이후에도 다양한 작품에 등장하며 연기 활동을 이어온 조진웅은 2012년 영화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에서 거대조직의 보스로 등장해 찰진 부산 사투리와 능청맞은 깡패 연기를 보여주며 충무로의 연기파 배우로 떠올랐다.

영화 ‘끝까지 간다’에서는 정체불명의 목격자 ‘박창민’ 역으로 서늘한 악역 연기를 소화했으며, 이선균과 완벽한 연기 호흡을 보여줘 호평을 받았다. 이후 조진웅은 드라마 ‘시그널‘, 영화 ‘명량’, ‘암살’, ‘아가씨’ 등 굵직한 대작에서 존재감을 발산해왔다.

출처: 영화 ‘독전’

출처: 영화 ‘독전’

현재 그는 2018년 관객 520만 명을 동원했던 영화 ‘독전‘의 속편 ‘독전2’ 출연하기도 했다. 그는 ‘독전2’에서 오랫동안 마약 조직의 실체를 추적해온 서울동부경찰서 마약팀장 ‘원호’ 역할로 이어서 등장하며, 브라이언 체포 이후 사라진 락의 행방과 아직 밝혀지지 않은 마약 조직의 실체를 찾아내는 형사역할을 열연했다.

한편, 조진웅은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데드맨’에 주연으로 캐스팅되기도 했다. 이 영화에서 그는 이름값으로 돈을 버는 일명 ‘바지사장계’의 에이스로 이름을 팔고 살아가다 1000억 원 횡령 누명을 쓰고 죽은 사람으로 등장할 예정이다.

충무로의 신스틸러로 활약해온 조진웅이 다가오는 2024년 영화들에서도 주연으로서 흥행을 이끌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류종현 기자
fastad2@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경제] 랭킹 뉴스

  • 올해도 대한상의 회장 맡은 최태원, 역대 회장 중 몇 번째?
  • "5년전 일본과 똑같은 모습이다" 현재 한국 청년세대에서 뜨고 있는 신조어
  • 너도나도 의사 되려는 진짜 이유...전공별 연봉 순위 놀라웠다
  • 말 타는 사고뭉치 막내아들에서 MZ세대 경영인으로 성장한 재벌3세
  • 가장 쉬운 절세 재테크 '마법의 통장' 하루 빨리 개설하세요
  • 의사 파업하자 재조명된 행동...의료기기 영업사원의 현실은요

[경제] 공감 뉴스

  • 이재용 회장이 극진히 키우고 있다는 삼성계열사 사업 근황
  • 의대 증원할 때 독일, 일본 의사들은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는데...(+반응)
  • 한때 ‘신의 직업’이라 불리던 교사, 이제는 몰락 위기에 처했다
  • 이강인 새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 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목포 현대조선소로 견학 온 일본 고교생 화들짝 놀라게 한 정체 
  • 출시 2주 만에 '반품' 폭탄 터진 애플 비전프로…대체 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암호명 “대구센터” … 007 뺨치는 쿠팡 블랙리스트 입수(+내용)
  • “적은 월급때문만 아니었다”요즘 2030세대 공무원이 떠나는 현실 이유
  • 딸 찾으려다가 ‘1000억 원 잭팟’ 터졌다…살얼음 맥주 시장의 전설
  • 제주항공 승무원으로 근무하던 남자가 돌연 배우로 전향한 계기
  • 친구 없어서 화장실에서 밥먹던 ‘외교관 딸’의 최근자 모습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 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성숙한 미모로 “대학생들한테 대시받았다”던 초등학생의 현재
  • 무려 ‘보이프렌드·몬스타엑스 데뷔조’ 출신이었다는 배우 누구?
  • ‘중앙대 연영과 여신’으로 불릴 정도로 예뻤다는 여대생, 지금은?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제2의 직업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누구냐면요
  • 너무 말라서 처음 만난 상대 배우조차 경악했었다는 여배우

[경제] 인기 뉴스

  • 올해도 대한상의 회장 맡은 최태원, 역대 회장 중 몇 번째?
  • "5년전 일본과 똑같은 모습이다" 현재 한국 청년세대에서 뜨고 있는 신조어
  • 너도나도 의사 되려는 진짜 이유...전공별 연봉 순위 놀라웠다
  • 말 타는 사고뭉치 막내아들에서 MZ세대 경영인으로 성장한 재벌3세
  • 가장 쉬운 절세 재테크 '마법의 통장' 하루 빨리 개설하세요
  • 의사 파업하자 재조명된 행동...의료기기 영업사원의 현실은요

[경제] 추천 뉴스

  • 이재용 회장이 극진히 키우고 있다는 삼성계열사 사업 근황
  • 의대 증원할 때 독일, 일본 의사들은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는데...(+반응)
  • 한때 ‘신의 직업’이라 불리던 교사, 이제는 몰락 위기에 처했다
  • 이강인 새 에이전시의 실체는 가족... 왜 부모가 운영에 나섰을까?
  • 목포 현대조선소로 견학 온 일본 고교생 화들짝 놀라게 한 정체 
  • 출시 2주 만에 '반품' 폭탄 터진 애플 비전프로…대체 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암호명 “대구센터” … 007 뺨치는 쿠팡 블랙리스트 입수(+내용)
  • “적은 월급때문만 아니었다”요즘 2030세대 공무원이 떠나는 현실 이유
  • 딸 찾으려다가 ‘1000억 원 잭팟’ 터졌다…살얼음 맥주 시장의 전설
  • 제주항공 승무원으로 근무하던 남자가 돌연 배우로 전향한 계기
  • 친구 없어서 화장실에서 밥먹던 ‘외교관 딸’의 최근자 모습
  • 공개 연애 시작했더니 수입 1/10 토막났다고 고백한 여배우
  • 성숙한 미모로 “대학생들한테 대시받았다”던 초등학생의 현재
  • 무려 ‘보이프렌드·몬스타엑스 데뷔조’ 출신이었다는 배우 누구?
  • ‘중앙대 연영과 여신’으로 불릴 정도로 예뻤다는 여대생, 지금은?
  • 건국대 여신→하트시그널 여신→의상 디자이너가 찾은 제2의 직업
  • 이미연·전지현 잇는 화장품 모델 발탁된 여배우, 누구냐면요
  • 너무 말라서 처음 만난 상대 배우조차 경악했었다는 여배우

공유하기